정치/행정

대전시, 시민과 직접 소통을 위한 공식밴드(BAND) 개설

- 지자체 최초로 공개형 인증밴드 운영, 캠프모바일과 기술지원 등 업무협약 체결 -

작성일 : 2016-09-26 23:17 작성자 : 한장완 (ccsd7@daum.net)

  대전광역시(시장 권선택)은 최근 스마트한 업무환경 조성과 시민과의 소통 강화를 위해 그룹형 커뮤니티 서비스인 밴드(BAND)에‘행복키움 대전시 공식밴드’를 개설했다고 밝혔다.  

 

 가입을 원하는 시민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지방자치단체 최초의 인증밴드로서 페이스북, 트위터 등 다른 온라인 커뮤니티 수단보다 상대적 체류시간이 길고 몰입도가 높은 장점을 가지고 있다. 

 

 특히, 스마트폰의 대중화 이후 시·공간의 제약 없이 쌍방향 소통이 가능하여 최근 사용자가 급격히 늘고 있는 추세이다.  

 

 공개형 밴드는 이용자가 많은 만큼 시 또는 자치구에서 개최되는 축제나 행사 안내 등 홍보 위주로 운영하되, 가입자들이 자유롭게 댓글을 달거나 공감을 표시하는 등 각종 정책이나 중요한 사안에 대해 직접 소통할 수 있도록 운영할 예정이다. 

 

 한편, 국내 대표적인 모바일 커뮤니티 서비스로 자리잡은 '밴드(BAND)'는 현재 대만을 포함한 글로벌 시장에서도 꾸준히 성장하는 등 글로벌 서비스로 도약해나가고 있다. 

 

 시와 캠프모바일은 지난 23일 지방자치단체 최초의 공식인증밴드 운영 관련 기술지원, 콘텐츠 관리를 위한 리더 교육과 홍보 등 포괄적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상호 협력을 다짐하였다. 

 

 아울러, 시와 자치구의 산하 직원은 물론 시민들과 대전을 알고 싶어 하는 많은 사람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양질의 콘텐츠를 제공할 계획이며, 오프라인에서도 다양한 주제모임들이 대전에서 만나 즐길 수 있는‘(가칭)전국밴드클럽축제’를 개최할 예정이다.  

 

 유승병 자치행정과장은“시 공식밴드에 많은 시민들이 가입하여 유익한 정보와 소식을 실시간으로 공유하고, 타 지역에도 대전을 알리는 플랫폼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운영에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