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행정

2016년도 제2회 대전광역시 교육비특별회계 추가경정예산안 심사

작성일 : 2016-09-29 15:30 작성자 : 한장완 (ccsd7@daum.net)

  

대전광역시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위원장 구미경)는 9월 29일(목) 제1차 회의를 열고 2016년도 제2회 대전광역시 교육비특별회계 추가경정 예산안을 심사했다.

 

  교육감이 제출한 2016년도 제2회 대전광역시 교육비특별회계 추가경정 예산안 총규모는 금년도 기정예산액 대비 1.1%인 197억 4,700만원이 증액된 1조 7,567억 2,900만원으로,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서는예비비 92,366천원을 감액하여 성년례 행사 운영비에 92,366천원을 증액계상 하였다.

 

▲ 황인호 의원(동구1, 더불어민주당)은 성년례 행사 운영비의 삭감 사유를 묻고, 주먹구구식인 교육청 행정 절차에 대하여 꼬집었다.
▲ 박정현 의원(서구4, 더불어민주당)은 우레탄 운동장 재조성 사업에 대하여  유해성이 있는 64곳중 16곳만 추경에 반영한 사유를 묻고, 학부모의 우려가 많고 학생의 건강에도 문제가 될 수 있으므로 조속한 사업을 당부하였다.
▲ 안필응 의원(동구3, 새누리당)은 과학교육 환경개선사업과 취업역량 강화 사업에 대하여 묻고, 현실에 맞는 매뉴얼을 마련하여 사업의 효과가 극대화 될 수 있도록 노력하여 줄 것을 주문하였다.   
▲ 김종천 의원(서구5, 더불어민주당)은 계약제 교원 보수에 대하여 제1회 추경에는 증액하였다가 이번 제2회 추경에는 제1회 추경 증액대비 63%나 되는 23억 7,752만원을 감액하는 것은 면밀하지 못한 예산 편성으로    보다 정확한 예산 편성에 노력해 줄 것을 당부  하였다.
▲ 전문학 의원(서구6, 더불어민주당)은 교육용 노후PC 교체 사업 예산을 제1회 추경에 삭감하고 또한, 제2회 추경에서도 삭감하여 본예산 대비 41.1%나 감액한 사항으로, 낙착율 예측을 보다 정확히 해 줄 것을 당부하였으며, 학교시설물에 대한 내진보강관련 예산 확보에도 노력해줄 것을 당부하였다.
▲ 송대윤 의원(유성구1, 더불어민주당)은 성년례행사 운영 사업비 예산의 감액 계상한 사안에 대하여 묻고, 교육청 행정의 신뢰성과 교육가족의 입장에서 보다 성실하게 업무를 추진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 정기현 의원(유성구3, 더불어민주당)은 2012년이후 중앙정부 이전수입의 증액 비율이 현저하게 저조한 이유에 대하여 묻고, 늘어나는 교육수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기 위한 예산확보에 노력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 박병철 의원(대덕구3, 더불어민주당)은 특수학교 설립 추진에 대하여 묻고, 대전광역시와 중앙정부, 주민과의 협의를 통하여 무리없이 추진 될 수 있도록 
   사업에 만전을 당부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