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행정

중구, 선화․용두지구 내 양지근린공원 조성공사 준공

24일 준공식, 기념광장·산책로·힐링숲 등 들어서... 주민 복지증진 기대

작성일 : 2016-10-24 16:46 작성자 : 한장완 (ccsd7@daum.net)

 

 대전 중구(구청장 박용갑)는 24일 선화용두지구 재정비촉진계획에 따라 추진한 ‘양지근린공원 조성공사’를 완료하고 박용갑 청장과 김경훈 시의회 의장, 이정수 중구의회 의장 및 구의원, 지역주민 등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준공식을 개최했다.

 

‘양지근린공원’은 옛 충남도청 뒤편인 중구 선화동 362-97번지 일원 24,125㎡ 부지에 총 327억원의 예산을 투입, 지난해 2월 공사를 시작해 이날 준공식을 갖게 됐다. 

 

양지근린공원은 한국전쟁 전몰군경의 위패를 봉안했던 영렬탑이 위치해 있던 곳으로써 역사적인 의미를 되새기기 위해 영렬탑 진입 계단에는 무궁화로 채워진 우리나라 지도와 영렬탑 상징조형물, 30m 높이의 대형 태극기가 설치됐다.

 

또한 어린아이부터 어른에 이르기까지 주민 모두가 여가와 산책을 즐길 수 있는 산책로와 힐링숲, 어린이놀이터와 체력단련장 등 다양한 휴식공간이 조성됐다.

 

이밖에도 야간에 공원을 이용하는 주민들의 안전을 위해 산책로에 문주등 설치와 함께 6개소의 CCTV 및 비상시 통합관제센터와 직접 연결되는 비상벨도 설치됐다.

 

박용갑 청장은 “여가와 휴식을 취할 수 있는 명품공원 탄생으로 지역주민의 복지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구민 모두가 주인의식을 갖고 공원을 아끼고 사랑해 줄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정치/ 행정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