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HOME > 스포츠 > 축구

대전시티즌, 이영익 신임 감독 선임

작성일 : 2016-11-09 21:41 작성자 : 한장완 (ccsd7@daum.net)

 

 대전시티즌(대표이사 윤정섭)의 신임 감독으로 이영익(前 경남FC 수석코치)감독이 선임됐다. 

 

대전은 지난 30일 최문식 감독의 자진사퇴 이후, 감독 부재로 인한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신임 감독 인선 작업에 집중해 왔다. 9일, 대전시티즌 구단주 권선택 대전광역시장과 윤정섭 대표이사는 면담을 갖고 이영익 신임 감독의 선임을 결정했다.  

 

새로 취임한 이영익 감독은 동북중-동북고-고려대를 거쳐, 1989년 럭키금성(현 FC서울) 에 입단해 프로생활을 시작했다. 

 

1998년, 현대 미포조선 돌고래축구단 수석코치를 시작으로 지도자 생활을 시작한 이영익 감독은 2003년 ~ 2007년에는 4년간 대전시티즌 수석코치로 근무하며, 대전의 축구특별시 도약에 일조했다.

 

오랜 기간 대전의 수석코치로 근무한 이력을 가지고 있는 만큼, 대전의 정서에도 익숙한 인물이다. 

 

또한 2009년 ~ 2012년까지는 FC서울 U-18 감독으로 유소년 축구 발전에 이바지 하였다. 2013년 ~ 2015년에는 상주 상무 수석코치, 2015년부터는 경남FC 수석코치로 역임하며 다년간 풍부한 경험에서 축적된 현장정보, 축구지식, 노하우를 가지고 있다. 

 

대전은 “온화하면서도 강인한 성품을 가지고 있어, 선수단과 원활히 소통하며 팀의 중심을 잡고, 2017시즌 클래식 승격이라는 목표를 부합 시킬 수 있는 적임자라 여겨 이영익 감독을 선임하게 되었다.”고 선임배경을 밝혔다. 

 

이영익 감독은 “먼저 중책을 맡게 되어, 막중한 사명감을 느낀다. 믿고 맡겨주신 만큼, 팬들과 구단의 기대에 부흥할 수 있는 결과를 만들어 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내년을 준비하고 구상하는 가장 중요한 시기가 지금이다. 클래식 승격을 위한 역량을 갖출 수 있도록 구단과 합심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