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행정

중구, 가로보안등 LED등 자체 교체사업 전개 ...1억 7900만원 절감

가로보안등 1,591개 교체완료, 2018년까지 총 8,315개 완료추진, 예산절감·민원해소 일석이조 효과

작성일 : 2016-11-09 21:45 작성자 : 한장완 (ccsd7@daum.net)

 

 

대전 중구(구청장 박용갑)는 쾌적하고 밝은 밤거리 조성과 예산절감을 위해 올해 1월부터 추진한 가로보안등 LED등 자체 교체사업을 통해 1억 7900여만 원의 예산을 절감했다고 9일 밝혔다.

 

  이 사업은 지난해 말에 개최된 ‘2016년 시책구상 보고회’를 통해 제시된 사업으로 열악한 구 재정을 극복하고 밝은 야간조명으로 인한 민원을 해소할 수 있는 최고의 시책으로 평가됐었다.

 


  구는 그동안 중구 관내 6,315개 보안등과 2,000개 가로등 등 총8,315개 가로보안등을 대상으로 LED등 교체사업을 진행해 현재까지 가로등 408개, 보안등 1,183개를 교체함으로써 재료비와 전기요금을 포함해 1억 7900여만 원의 예산을 절감했다.

 


  이번 사업은 매년 유지관리비로 책정되는 고정예산을 활용해 유지보수시 LED램프를 직원이 직접 조립해 설치하는 사업으로 중구는 2018년까지 전체 가로보안등을 LED램프로 교체할 계획이다.

 


  LED램프 교체사업은 획일적으로 설치된 가로등 250W, 보안등 100W를 25W인 LED모듈을 활용해 도로변·터널 및 주택가, 위험지역 등 다양한 현장여건에 맞는 광원용량으로 설치해 빛 공해로 인한 수면장애 민원을 해소하는 효과도 거두는 일석이조의 효과가 기대된다. 

 


  박용갑 청장은 “재정상황이 열악하고 주민의 세금으로 각종 사업이 추진되는 만큼, 최적의 대안을 발굴해 내돈을 쓰는 것처럼 근검절약하는 행정을 펼쳐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