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2016년 금산군정 10대뉴스

작성일 : 2016-12-27 16:06 작성자 : 한장완 (ccsd7@daum.net)

 금산군은 2016년 금산군정 10대 뉴스를 선정 발표했다. 2017년 금산세계인삼엑스포 국제행사 승인을 비롯해 인삼종주지 위상강화, 삶의 질 향상 등 금산발전에 변화를 가져온 사안들이 뽑혔다.

 

선정된 뉴스를 살펴보면 △2017금산세계인삼엑스포 국제행사 승인 △금산인삼농업 세계중요농업유산 등재 신청 △금산추부깻잎 5년 연속 400억원 매출달성 △금산종합체육관 완공 △금산역사문화박물관 건립 추진 △금산인삼축제 성공개최 △가족통합지원센터 개관 △CCTV 통합관제센터 착공 △금산~진산, 금산~남일 개량사업 선정 △전 군민 대상 안전보험 가입 등이 뽑혔다.

 


1. 2017금산세계인삼엑스포 국제행사 승인

군민과 인삼산업계의 개최열망, 대 중국 인삼공정 대응과 인삼산업의 글로벌화 필요성, 엑스포 개최의 시급성 등 설득력을 통해 기획재정부로부터 2017금산세계인삼엑스포의 국제행사 승인을 얻어냈다.

 

군 자체적으로 홍보, 기반조성, 인삼세계화, 주민협력, 환경정비 분야 50여개의 지원사업 발굴과 인삼관련 및 사회단체와 군민이 자발적으로 참여한 범군민지원협의회를 구성했다.

 

주행사장 55,000㎡와 부행사장 752,000㎡을 확보해 엑스포 규모에 걸맞은 시설을 갖추기 위해 만전을 기하고 있다. 

 

2. 금산인삼 세계중요농업유산 등재 신청

 

금산인삼의 우수성과 상징성을 전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2017금산세계인삼엑스포의 킬러 콘텐츠로 활용하고자 금산인삼농업의 세계중요농업 유산 등재(FAO)를 추진하고 있다. 

 

지난해 3월 금산인삼농업이 국가중요농업유산 제5호로 등재되면서 금산은 명실상부한 대한민국의 인삼종주지로서 위상 및 대표적 지위를 더욱 확고히 다지게 됐다.

 

현재 1차 서면심사가 통과된 상태로 내년 2월 대륙별 심의와 현장심사를 거쳐 세계중요농업 유산 등재여부가 최종 결정된다. 

 

3. 금산추부깻잎 연매출 500억원 도전

 

금산·추부깻잎의 연매출액 500억원 돌파가 관심이다.

 

금산군에 따르면 금년 금산·추부깻잎 매출은 12월26일 현재 484억원으로 지난해 동기 매출액 보다 50억원 넘게 증가했다.

 

이러한 상승추세가 이어지고 농협 유통망을 통하지 않은 매출액까지 합쳐진다면 500억원 돌파가 가능하리라는 전망이 조심스럽게 나오고 있다. 

 

2019년까지 생산기반강화 등 총 320억원이 투입되는 ‘금산·추부 깻잎특구’지정, 안전한 깻잎 생산단지 조성 국비 3억5600만원 확보, 깻잎·산약초 컨소시엄사업 선정 등이 힘을 실었다. 

 

한편 2015년도 금산·추부깻잎 매출 총액은 447억원이다.

 

4. 종합체육관 준공

 

군민 숙원사업으로 대두돼온 금산종합체육관이 완공돼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금산종합체육관은 금산읍 상옥리 359번지 일원에 위치하고 있으며, 부지 17,121㎡, 연면적 6,244㎡, 건축면적 5,407㎡ 규모로 지상 2층 실내경기장 및 주차장, 선수대기실, 심판실 등 부대시설을 갖췄다.

 

경기장 규격은 약 1360㎡, 관람석수는 1700석, 수용인원은 3000명 규모다.사업비는 총 178억원이 투입됐다.

 

5. 제36회 금산인삼축제 성공개최

 

제36회 금산인삼축제가 96만5000여명의 방문객을 동원하며 막을 내렸다. 

 

산업형문화관광축제라는 이름에 걸맞게 663억 원에 달하는 인삼약초 매출도 기록했다.

 

전국 유명축제와 겹쳐진 일정, 추석명절 뒤의 개최시기, 가을철 불안정한 기상여건 등 등 방문객이 저조할 것이라는 당초의 예상을 깨고 금산인삼축제는 올해에도 성공가도를 달렸다.

 

금산인삼축제의 성공비결은 전략적 기획과 체험 컨텐츠의 다양화, 효율적인 운영에서 비롯했다는 평가다.

 

6. 역사문화박물관 건립 추진

 

금산의 역사와 문화를 체계적으로 접근할 수 있는 전시·교육·휴식의 복합문화시설 ‘금산역사문화박물관’이 건립된다.

 

장소는 현 향토관(금산읍 금산로 1575)자리로 10,270㎡의 대지에 연면적 2,100㎡ 지상 1·2층의 건물이 들어선다.

 

사업기간은 오는 2018년 2월까지이며 총사업비는 90억 원이 투입된다. 착공은 2017년 1월이다.

 


7. 금산읍 ~진산, 금산읍~남일 도로개량 국비확보

 

국지도 68호(금산~진산) 개량사업이 국토교통부 제4차 국도·국지도 5개년계획(2016~2020)에 반영됐다.

 

앞으로 국비 483억원를 투자해 금산읍 이슬공원~진산면 읍내리 연장 10km 구간을 개량하는 사업이 추진된다.

 

이 사업이 완료되면 금산~논산간 접근이 앞당겨 지고, 겨울철 결빙지역 및 급커브길 교통사고 위험구간 해소로 도로이용자의 교통편익이 크게 기여 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함께 국도 13호인 금산~남일간 구간도 총 269억원의 국비가 확보돼 개량사업이 추진된다.

 

8. CCTV 통합관제센터 착공

 

금산군 CCTV통합관제센터 구축사업이 본격화 된다.

 

금산군 CCTV통합관제센터는 경찰과 자치단체가 부서별, 목적별로 각각 분산 설치 운영 중인 총 727대의 방범용 및 재난재해 등 CCTV를 같은 공간에서 함께 통합·연계 관제하는 시스템이다.

 

24시간 실시간 모니터링을 통해 각종 사고 및 범죄예방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통합관제센터는 금산읍 청산회관 2층 3층에 들어서게 되고 총 14억2000만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이달에 본격적인 공사에 들어가 12월에 완공하게 되며, 모니터링 요원 선발 등을 거쳐 내년 2월에 정상 운영에 들어간다.


9. 전 군민 대상 군민안전보험 가입

 

금산군은 일상생활 중 예상치 못한 각종 재난‧재해로부터 피해를 입었을 경우 안정적으로 대처할 수 있는 제도적 장치를 마련하고자 전군민을 대상으로  군민안전보험(5월 27일부터 적용)에 가입했다. 

 

금산군에 주민등록을 두고 거주하는 모든 군민이 해당된다.

 

보장내용으로는 △폭발‧화재‧붕괴‧산사태 사고 등에 의한 사망이나 후유장해 △대중교통 이용중 사망시나 휴유장해 △강도 사고로 인한 사망이나 후유장해 △스쿨존 교통사고 부상치료비 등 인적사고 발생시 1500만원 한도 내에서 일정액을 보장받는 내용이다. 타 제도와 관계없이 중복보상이 가능하다.

 

10. 가족통합지원센터 개관

 

건강가정 육성의 역할을 담당할「금산군건강가정지원센터」가 개관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총 30억원이 투입된 신축건물은 1층에 다문화·건강가정지원센터 등이 복합된 통합사무실이 운영되고 육아돌봄방, 장난감도서관, 상담실 등이 들어섰다. 

 

2층에는 다목적실(강당, 취미, 건강프로그램 등 운영), 요리실, 교육실(3실), 컴퓨터실, 노래방, 언어발달실이 있어 다문화 가족 및 주민들의 문화공간으로 새롭게 재탄생하게 되었다는 점에서 의미가 부여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