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HOME > 스포츠 > 축구

대전시, FIFA U-20 월드컵 준비 만전 

- FIFA U-20월드컵 코리아 2017 대전 운영본부 본격 배치 -

작성일 : 2017-01-18 21:57 작성자 : 한장완 (ccsd7@daum.net)

 대전광역시(시장 권선택)는 5월에 개최되는 U-20월드컵의 준비를 위해 FIFA U-20월드컵 코리아 2017 대전 운영본부를 출범시켰다고 밝혔다.

 

 대전 운영본부는 1단계 U-20 월드컵 운영팀 5명으로 구성하고 홍보마케팅, 시설관리, 경지지원을 추진하며 2017피파20세월드컵 조직위원회와 유기적인 관계로 성공적인 대회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특히 운영본부는 대회를 4개월여를 앞두고 U-20월드컵 홍보서포터즈 운영, 범시민 성공 다짐대회, 차별화된 SNS 마케팅, 현수막 등 오프라인을 통한 다양한 홍보방법을 통해 월드컵 붐을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그동안 대전시는 월드컵보조경기장 잔디교체, 경기장 도장공사 등을 완료했으며 수준높은 국제경기 운영을 위한 통역, 경기지원, 의료, 수송, 의전, 교통 등 전문가 수준의 자원봉사자 166명을 면접 등을 통해 모집을 완료했다.

 

 앞으로 FIFA의 3월 실사를 앞두고 운영본부는 전광판 및 조명교체 등 남은 시설 공사를 꼼꼼히 점검하여 2월말까지 월드컵경기장 및 훈련장 등에 대한 모든 시설을 정비하는 한편 3월 15일 조추첨 완료와 함께 참가팀이 확정되면 시민 서포터즈단을 모집 운영하는 등 월드컵 관심을 고조시켜 나갈 계획이다.

 

 또한 4월부터는 2단계로 대전시, 체육회, 축구협회, 시설관리공단등 유관기관과 협력하여 20개분야(IT, 물자, 등록, 방송, 심판, 도핑 호텔 등) 20명으로 구성된 운영본부를 본격 가동하여 대회 진행에 누수가 없도록 월드컵을 총괄 지휘하게 된다. 

 

 시 관계자는 “운영본부를 중심으로 U-20월드컵이 성공적인 대회로 치러낼 수 있도록 체계적이고 완벽하게 준비해나가고 있다”고 강조하며 “U-20월드컵 대회를 통해 대전축구 위상 회복 및 대전이라는 브랜드가 세계에 좋은 이미지를 줄 수 있도록 시민들의 뜨거운 관심과 참여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운영본부는 2월까지는 시청(창조혁신담당관실)에서, 3월부터는 월드컵경기장으로 자리를 옮겨 운영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