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교육

대전시 미분양 주택, 1년 새 최저 수준

-‘17. 1월 기준 총556호, 전년 같은 기간 대비 597호(51.8%) 감소 -

작성일 : 2017-02-15 15:01 작성자 : 한장완 (ccsd7@daum.net)

  대전광역시(시장 권선택)는 올해 1월말 현재 대전의 미분양 주택 현황이 최근 1년 새 최저 수준이라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1월말 현재 대전시 미분양 주택은 총556호(민간 551호, 공공 5호)로 지난해 같은 기간 1,153호보다 597호(51.8%)가 감소했으며, 전월에 비하면 651호에서 95호(14.6%) 가 감소했다.

 

 자치구별로는 동구 70호, 중구 112호, 서구 275호, 유성구 99호이며, 대덕구는 미분양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구별 미분양 감소 세부현황을 보면 중구 유천동 303-48번지 도시형생활주택 14호, 서구 정림동 717 평화로운아파트 4호, 둔산동 1088-1번지 도시형생활주택 11호, 둔산동 1088번지 도시형생활주택 6호, 유성구 학하지구 101-2블록 오투그란데 5호, 학하지구 A1블록 오투그란데 8호, 노은3지구 C-2블록 영무예다음 7호, 봉명동 666-1번지 도시형생활주택 35호가 감소되었으며, 신규 분양단지가 없어 미분양 증가는 없는 걸로 나타났다.

 

 대전시 정범희 주택정책과장은“미분양 주택 현황이 지역 부동산 주택 경기에 미치는 영향이 큰 만큼 지역 주택시장의 동향을 예의 주시 하면서 행정적인 지원 등이 적기에 이루어 질 수 있도록 적극 대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전국적으로 미분양 주택은 56,413호로 지난해 같은 기간 60,737호에서 7.1%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