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행정

남선공원네거리 상습 정체구간, 용문교 하부 언더패스 개통

- 유등천 좌안도로 통행차량 분산돼, 통행시간 99초 단축 -

작성일 : 2017-03-07 16:26 작성자 : 한장완 (ccsd7@daum.net)

 대전광역시(시장 권선택)는 상습 정체구간인 유등천 좌안도로 용문교 하부 연결부에 5억7천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언더패스 차로(L=300m)를 설치하는 공사를 완료하고 8일(수) 개통한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대전시 남북 방향의 주요 간선도로 역할을 담당하는 유등천 좌안도로 중 수침교 ~ 용문교 구간은 출․퇴근 시간대 차량 지체길이가 약 400m에 달하는 등 상습적인 교통정체가 발생되어 개선이 시급한 구간이었다. 

 

 이에 2015년부터 차량 통행량 분석 및 개선계획 검토, 하천점용 허가 등 제반 행정절차를 이행하고 도로개통에 이르렀다. 

 

 이번 개통으로 통행속도 6.5km/h 증가, 교차로 통행시간 99초 단축, 차량 정체길이 300m 감소 등 연간 약 36억 원의 교통 혼잡비용이 절감되는 경제적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올해 큰마을네거리, 북대전IC네거리 등 4개소에 대하여 상습 교통정체구간 개선사업을 시행할 예정이며, 앞으로도 교통데이터를 분석하여 만성적인 교통정체 해소 등 쾌적한 도로교통 환경이 제공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치/ 행정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