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교육

충남대-대전시교육청-한국교육학술정보원 협약 체결

초.중등학생 기초학력 진단-보정시스템 효율적 운영 목표

작성일 : 2017-04-13 12:35 작성자 : 한장완 (ccsd7@daum.net)

 

 충남대와 대전시교육청, 한국교육학술정보원이 초.중등학생들의 기초학력 향상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오덕성 총장, 설동호 교육감, 한석수 원장 등 3개 기관 관계자들은 4월 12일(수) 오후 2시, 대전교육청 중회의실에서 ‘기초학력 진단-보정 시스템의 효율적인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기초학력 진단-보정시스템(DTBS, Daejeon Test of Basic Skills)은 학습부진학생들의 기초학력 향상을 위한 체계적인 맞춤형 진단-보정시스템으로 2009년 대전교육청이 개발, 전국에 보급했으며, 현재는 전국 17개 시도교육청에 일반화될 만큼 그 우수성과 효과를 검증 받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충남대는 온·오프라인용 문항 및 보충학습 지도자료 개발을 담당하고, 한국교육학술정보원은 본 시스템의 유지관리 및 상담센터 운영의 역할을 수행한다.
 

대전시교육청은 기초학력 향상을 위해 초등학교 4학년부터 중학교 3학년 학생을 대상으로 국어, 사회, 수학, 과학, 영어과의 진단검사지 및 보정지도 자료를, 고등학교 1학년 학생을 대상으로 국어, 수학, 영어과의 진단검사 및 보충학습 지도 자료 등을 개발하여 전국 시·도교육청에 보급할 예정이다. 
 

한편, 지난해 대전교육청이 자체 개발해 전국 17개 시·도교육청에 보급·일반화된 기초학력 진단-보정 시스템은 2016년도 학업성취도평가 결과 기초학력 미달 학생이 2015년 2.2%에서 2016년 2.1%로 감소하는 등 기초학력 향상에 기여한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오덕성 총장은 “4차 산업혁명의 시대에 초.중등 학생들의 기초학력 향상을 위한 진단과 보정 시스템을 마련하는 것은 교육청과 일선학교는 물론, 대학의 역할이기도 하다”며 “이번 협약으로 일선 교육현장의 과제인 기초학력 항샹의 해결책 제시하는 한편, 3개 기관의 협력 체계를 공고히 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