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슈퍼댁> 소릿광대 김명자 금산무대에 선다

26일(금) 금산장애우평등학교서 공연

작성일 : 2017-05-23 13:20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소릿광대 김명자가 금산에 온다.

 

금산장애우평등학교후원회(회장 김일생)는 5월26일(금) 저녁 7시 남이면 흑암리 금산장애우평등학교 운동장에서 ‘산골마당 작은음악회’를 개최한다.

 

이번 음악회에는 창작극<슈퍼댁 씨름대회 출전기>로 판소리의 대중화를 이끌고 있는 소릿광대 김명자씨가 무대에 오른다. 

 

논산 연무대 출신인 김명자씨는 극단 아리랑에서 활동해오다 2001년 제1회 또랑광대 콘테스트에서 <슈퍼댁 씨름대회 출전기>로 우수상 수상했다.

 

소리대가 방성춘 선생에게 소리를 배웠으며, <슈퍼댁 씨름대회 출전기>, <캔디타령>, <대추씨 영감 난리났네>, <통일가>, <오과장 서해바다 표류기> 등 창작판소리의 대표적 인물로 꼽힌다.

 

<슈퍼댁 씨름대회 출전기>는 2000년대 초반 1년에 100회가 넘는 공연을 가질 정도로 전국적인 퓨전판소리의 열풍을 일으켰다. 2011년에는 중․고등 음악, 국어교과서에 수록됐으며, 최근에는 판소리 사설을 그대로 실은 단행본 그림책이 출간됐다.

 

공연은 <전국여자장사씨름대회> 1등 상품인 김치냉장고를 타기위해 가족을 대동하고 씨름대회에 참가한 슈퍼댁의 이야기를 해학과 풍자로 엮어 웃음과 감동을 전한다.

 

한편 금산장애우평등학교(2000년 설립)후원회에서는 매년 후원인 및 자원봉사자, 흑암마을 주민들을 위해 음악회를 개최해오고 있으며 올해로 6회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