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교육

대전교육청, 더 프로 멘으로 좋은 체육교사상 정립

- 더 프로 멘(The Pro Men): 멘토링을 통한 좋은 체육교사 만들기 프로젝트 -

작성일 : 2017-05-23 13:21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대전광역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은 신규 임용되는 체육교사를 대상으로 좋은 체육교사상을 정립하기 위한 멘토링 활동으로  ‘더 프로 멘(The Pro Men)’*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더 프로 멘(The Pro Men)’은 「The Project to Make Good PE Teachers Through Mentoring - 멘토링을 통한 좋은 체육교사 만들기 프로젝트」의 줄임말로 ‘더 좋은 체육교사’ 또는 ‘체육 전문가’를 뜻하며, 다음과 같은 의미를 담고 있는데  ‘더’는 More, The의 의미로 더 좋은 체육교사가 되고자하는 바램과 의지와  ‘프로’는 멘토링을 통해 체육교사로서 프로페셔널(professional)이 되자는 것과  ‘멘’은 Mentoring을 통한다는 것으로 Mentoring의 약자이기도 하고 Men의 의미로 체육교사들을 지칭한다. 

 

 이 사업은 교사교육 프로그램으로 풍부한 경험과 역량을 겸비한 멘토(우수 체육교사, 체육전문가 등)와 멘티(신규 체육교사)가 학교체육 영역별로 멘토링 활동을 하며, 신규 체육교사의 학교체육에 대한 전문성을 신장시키고 체육교사로서의 역량을 강화하여 좋은 체육교사상을 정립하는 토대를 마련하기 위한 것이다. 

 

 또한, 관내 신규 임용되는 체육교사는 ‘더 프로 멘’ 사업에 3년간 의무적으로 참여하고 있으며, 멘토링 활동 영역으로 수업컨설팅, 교과연구 활동, 학교스포츠클럽 활동, 학교운동부 운영, 생활지도, 기타 학교업무(담임업무, 공문서 처리 등) 등이 있다. 

 

 한편, 대전교육청은 지난 5월 19일(금) 13:00, 대전교육정보원에서 2015~2017학년도 신규 임용된 52명의 체육교사와 23명의 멘토들을 대상으로  ‘더 프로 멘 세미나’를 개최, 본격적인 멘토링 활동을 운영하고 있다. 

 

 이번 세미나는 전국에서 인지도 있는 교육과정 영역의 전문가(중앙대학교 교수 유정애), 창의적 교수․학습 영역의 전문가(고양시 백석중학교 교사 윤여찬), 정년퇴임을 앞둔 학교체육 전문가(대전봉명중학교 교장 한기온) 등을 초빙해, 신규 체육교사들의 역량을 강화할 수 있는 주제로 멘토링 활동을 실시해 신규 체육교사들뿐만 아니라 멘티들에게도 소중하고 의미 있는 시간이 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