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서천군, 재정 건전성 UP 지방채무 크게 줄어

-전년대비 28.7% 감축, 약 8억원 이자 절감 효과 거둬-

작성일 : 2017-06-14 13:52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서천군(군수 노박래)이 어려운 지방재정 여건 속에서도 재정 건전성 강화를 위해 지방채 39억원을 조기 상환하여 화제를 모으고 있다.

 

군은 14일 종천 제2농공단지 분양대금 및 순세계잉여금 25억원과 정기상환금 14억원 등 총39억원을 조기 상환하여 채무 규모를 전년 대비 28.7% 감축했다.

 

특히 이번 조기상환으로 지난해 충청남도지역개발기금의 저금리 차환(3.5%→2.5%)과 더불어 약8억원의 이자 절감 효과까지 거뒀다.

 

 이는 지속적인 기업 유치와 투자 촉진을 위한 다각적인 노력과 함께  지방채 제로화 추진 계획을 수립하여 경상예산 절감 등에 힘쓴 결과로, 절감된 예산은 지역 현안사업 및 주민 숙원 사업의 조속한 해결에 사용될 예정이다.

 

 노박래 군수는 “불필요한 세출예산 구조 조정 및 농공단지 조기 분양 등을 통해 전년대비 28.7%를 감축할 수 있었다”며, “향후 5년 안에 서천군이 지방채 제로 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