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HOME > 뉴스

대전교육청, 1,481억원 규모 추가경정 예산 편성

- 교육환경개선 399억원 투자 확대로 교육활동 중점 지원 -

작성일 : 2017-07-04 13:12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대전광역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은 올해 당초예산 1조 8,138억원보다 1,481억원(8.2%p)이 증가한 1조 9,619억원의 규모의 추가경정 예산안을 편성해 대전시의회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이번 추가경정 예산은 학생교육활동과 직결되는 교육활동비 및 시설사업비를 우선 반영하고, 여름철 찜통교실 해소를 위해 학교 전기요금(공·사립 초·중·고 교당 500만원)을 추가 지원하는 등 교육환경 개선에 중점을 두고 편성했다.

 

 세입 예산은 지방교육재정교부금 등 중앙정부이전수입 1,204억원, 자치단체전입금 384억원, 기타이전수입 35억, 전년도 이월금 243억원 등을 편성했고, 세출 예산은 교육환경개선 시설비 399억원, 학교도서관 도서구입비 10억원, 학교급식기구 확충 및 교체 18억원, 인조잔디운동장 등 학교체육시설여건개선 61억원, 학교 전기요금 추가 지원 15억원 등을 증액 편성했다.

 

 한편, 이번 추가경정 예산안은 시의회 심의를 거쳐 7월말에 최종 확정될 예정이다.

 

 대전교육청 설동호 교육감은 “이번 추가경정 예산으로 교육활동지원에 집중 투자하여 학생의 꿈과 끼를 키우는 여건을 더욱 공고히 조성하여 학생, 교사, 학부모 모두가 만족하는 행복한 대전교육을 실현하겠다 “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