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HOME > 뉴스

대전시, 전국 처음 유개승강장 무료 민간분양

- 32개 기업 234개 유개승강장 광고면 무료 제공, 판로 확보에 기여 -

작성일 : 2017-07-12 11:18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대전광역시(시장 권선택)는 12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전국 처음으로 시내버스 유개승강장 민간분양을 위해 분양기업 32개 업체와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시내버스 유개승강장 무료 민간분양은 대전 소재 향토·사회적·마을기업 등의 판로 확보 등 홍보에 어려움이 있다는 점을 감안하여 기업에 도움을 주고자 마련되었다. 

 

 이날 협약에 따라 기업은 유개승강장 광고면을 무료로 활용하는 대신 분양받은 유개승강장의 청소와 유지관리를 하게 된다.

 

 시는 기업이 유개승강장의 광고면을 활용해 기업과 제품을 홍보할 수 있도록 지난 5월 1개 기업 당 10개 이내로 무료 민간분양을 추진해 32개 기업 234개의 유개승강장에 대해 분양신청을 받았다.

 

 234개소의 유개승강장은 시내 중심지, 학교주변, 주택가, 공단지역 등 기업이 홍보를 원하는 지역을 직접 선정해 신청한 장소이다.  

 

 민간분양을 신청한 청년창업자는“창업을 하고 홍보에 어려움이 있었는데 마침 유개승강장 광고면을 활용할 수 있는 기회가 되어  창업점 주변에 있는 유개승강장을 분양신청하게 되었다”며“사업에 많은 도움을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전시 양승찬 교통건설국장은 “분양받은 유개승강장에 기업과 기관의 이미지와 상품을 잘 게시하고 관리해 기업과 기관의 판로확장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이번 분양을 토대로 더 많은 기업이 혜택을 볼 수 있도록 확대할 해 나아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대전에는 시내버스 노선 운영을 위해 2,214개의 버스 정류소가 있으며 그 중 1,619개는 비와 바람을 막을 수 있는 유개승강장이 설치되어 있고, 595개는 지주형으로 설치되어 운영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