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행정

홍도육교 폐쇄로 인한 시민혼란 최소화 전력

- 교통전면통제에 따른 시내버스 등 우회도로 이용 홍보캠페인 -

작성일 : 2017-07-17 09:31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대전광역시(시장 권선택)는 오는 20일부터 지하차도 공사로 인해 폐쇄되는 홍도과선교의 이용시민 불편 최소화를 위해 17일 홍도과선교 주변 주요교차로에서 우회도로 이용 등 홍보캠페인을 전개했다고 밝혔다. 

 

이날 캠페인에는 권선택 시장을 비롯해 시 교통건설국과 대중교통혁신단 공무원 100여명이 참여해 승용차 및 인근 시민에게 전단지를 배포하는 등 적극적인 현장홍보를 진행했다.

 

 권선택 시장은 홍도과선교 전면통제로 주변지역의 교통 혼잡이 불가피한 만큼 인근 한남육교 및 동성·성남·삼성·정동지하차도 및 시 외곽의 우회도로를 이용해 줄 것을 당부했다.

 

 1984년 건설된 홍도과선교는 오는 20일 오전 10시부터 전면 교통통제를 하게 되며 2019년 지하차도 공사를 완료할 계획이다.

 

 하루 7만 여대의 차량과 시내버스 5개 노선이 통과하는 주요 간선도로인 홍도과선교의 철거 및 지하화 공사로 인한 주변 지역의 교통 혼잡과 시민혼란은 불가피한 실정으로 시는‘단계별 공사와 종합적인 교통대책’을 마련하고 교통 혼잡을 최소화한다는 계획이다.

 

 대전시 관계자는“해당 도로가 개설되면 상습교통체증과 인근 주변지역의 주거환경이 크게 개선될 것”이라며“시민 여러분의 많은 이해와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폐쇄일인 20일까지 캠페인 지속 전개하는 등 홍보할 계획이다.

정치/ 행정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