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교육

국산 원자력 기술, 유럽시장 성공리 안착

- 원자력硏, 네덜란드 연구용원자로 개선사업 핵심기기 제작 착수 -

작성일 : 2017-07-31 12:55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 네덜란드 현지 업체와 안정적 협력 체계 구축 완료 -

 

 국내 원자력 연구개발 사상 첫 유럽 진출 사례였던 ‘네덜란드 연구용 원자로 개선사업(OYSTER 프로젝트)’이 순항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원자력연구원(원장 하재주)은 OYSTER 프로젝트 2단계 수행을 위한 계약 체결과 함께 본격적인 사업 착수를 위해 오는 8월부터 주요 핵심기기 및 보조 계통기기를 네덜란드 측에 공급한다고 7월 31일 밝혔다.
   

 

 한국원자력연구원 컨소시엄은 2015년 10월 기본설계를 수행하는 ‘1단계 사업’을 완료한 이후 1년 4개월간 발주처인 델프트대학과 설계 결과 검증 및 세부 수행 계약 협상을 마무리하고, 2017년 3월 실제 기기 제작·설치·시운전을 수행하는 ‘2단계 사업’에 착수했다.

 

 연구원은 2단계 사업에서 1단계 사업 수행 결과를 바탕으로 주요 핵심기기 및 보조 계통기기를 공급한다. 수조 내 기기, 빔 튜브 및 원자로 보호계통 등의 주요 핵심기기는 8월부터 국내에서 상세설계 및 제작을 진행하게 되고, 보조계통 제작 및 관련 건물 건설은 네덜란드 현지 업체들을 활용하여 2017년 10월부터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연구원은 주요 핵심기기는 8월 중 입찰을 통해 국내 기업을 선정하여 제작·공급하나, 보조계통이나 일반 건설 관련 업무는 엔지니어링 컨설팅 기업 Royal HaskoningDHV와 함께 Krevber BV(압력용기, 진공박스, 수소박스 공급), DH Industries BV(헬륨 냉동기 공급), DEMACO(극저온 이중배관 공급) 및 Struckton Infratechnieken BV(건설, 시공) 등 네덜란드 현지 업체들과 계약을 체결하여 진행한다. 
 

 

 이는 물류 공급, 유지 보수에 용이하고 현장 경험이 풍부한 현지 업체들과 협력하는 안정적 사업모델을 구축한 것으로, 향후 사업 추진력 제고와 유럽시장에서의 경쟁력 강화에 유리하다.

 

 연구원 우상익 연구로개발단장은 OYSTER 프로젝트의 성공적 수행을 통해 “연구원과 네덜란드의 지속적인 공동연구 및 기술교류가 이루어질 것”이며 “한국 원자력기술에 대한 신뢰도가 제고됨으로써 네덜란드 연구용원자로 건설사업(PALLAS 사업) 등 추가 해외 수출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델프트 대학은 연구원이 공급하는 냉중성자 연구시설을 활용하여 신약개발 등의 바이오 분야, 나노 분야, 신소재 분야 원천기술 개발을 추진하여 유럽 지역에서 선도적 연구기관으로서의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