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행정

안산 첨단국방융합단지 투자선도지구 선정 

- 국토부 규제특례 등 다양한 인센티브 집중지원으로 사업추진 가속화 -

작성일 : 2017-08-16 11:47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대전광역시(시장 권선택)가‘4차 산업혁명 특별시 성장거점’으로 추진 중인 안산 첨단국방융합단지 조성사업이 국토부 전국 공모에서 투자선도지구로 최종 선정되었다. 

 

 투자선도지구는 “지역개발 및 지원에 관한 법률”에 따라 발전 잠재력이 큰 지역 핵심전략사업을 발굴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 지역성장 거점으로 육성하는 제도다.

 

 대전시는 국토부가 지난 5월부터 전국 지자체에서 신청을 받아 서류심사, 현지실사, 최종 보고회를 거쳐 안산 첨단국방융합산단을 포함한 5개 사업을 최종선정했다고 밝혔다.

 

 시는 안산 첨단국방융합단지의 투자선도지구 선정으로 사업추진이 전국에 알려지면서 기업유치 효과가 극대화되는 계기가 되어 사업추진에 탄력이 붙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국토부는 투자선도지구 선정을 발표하면서 “이번에 선정된 사업들이 지역경제 거점지구로 육성될 수 있도록 규제특례 등 다양한 인센티브를 최대한 집중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안산 첨단국방융합단지”조성사업은 건폐율, 용적율 완화 등 73종의 규제특례와 부담금감면, 기반시설에 대한 국비보조 등을 종합적으로 지원받을 수 있게 되었다.

 

 이번 선정된 안산 첨단국방융합산단은 1,347천㎡ 부지에 7,417억원을 들여 첨단국방기업 및 국방컨벤션센터 등을 유치, 국방산업의 메카로 조성하는 초대형 현안사업이다.

 

 권선택 시장은“앞으로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할 안산 첨단국방 융합산단 조성을 통해 기업 200여개, 좋은 일자리 1만2백여개 창출이 기대된다”며“향후 기업유치와 지역건설업체 참여에도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대전시 한선희 과학경제국장은“국토부 투자선도지구 선정으로 사업추진 동력을 가속화시켜 최단기간에 사업이 완료될 수 있도록 하고, LH공사와 공동 기업유치단 운영도 적극 추진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