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행정

사이언스 콤플렉스 차질없는 사업진행 약속

- 29일, ㈜신세계 사장 대전 방문, 연내 기공식, 공공기여금 사전집행 준비 -

작성일 : 2017-08-29 11:50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대전광역시(시장 권선택)는 권선택 시장이 29일 오전 10시 시청에서 마케팅 공사 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신세계 대표이사 장재영 사장과 사이언스 콤플렉스 추진 관련 면담을 가졌다고 밝혔다.

 

 신세계 사장단의 이날 대전 방문은 지난 4월 ㈜신세계 대전 현지법인 설립과 관련한 방문 이후 올해에만 두 번째 방문이다. 

 

 이번 방문에서는 사이언스 콤플렉스 사업지연에 대한 양해와 향후 속도감 있는 추진을 약속하며 신세계측의 확고한 사업의지를 전달했다.

 

 특히 신세계 측은 “건물 외관 디자인 변경에 따른 사업지연에 대해 사이언스콤플렉스를 중부권을 넘어 국내 유일의 명소로 만들기 위한 그룹 차원의 강한 사업의지에 따른 결과로 인해 다소 늦어진 만큼 대전 시민들에게 명품 건물로 보답하겠다”고 양해를 구했다.

 

 이 자리에서 권선택 시장은 “랜드마크 건물 조성을 위한 신세계의 노력은 높이 평가하나 향후 디자인 설계 완료 등 조속한 사업 추진을 시행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에 신세계 장재영 사장은 “사업지연에 따른 시민들의 불안감에 공감하며, 그룹차원의 사업의지를 가시화하기 위해 연내 기공식 추진과 착공 전 공공기여금 180억 원을 사전에 집행 활용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사이언스콤플렉스 사업은 시민 자산인 엑스포 과학공원내에 입주하는 만큼 대전시민들을 위해 과학성, 공공성, 엑스포의 상징성이 어우러진 복합 엔터테이먼트 시설로 조성하겠다”며 다시 한번 강한 사업의지를 피력했다.

 

 권 시장은 “사이언스 콤플렉스에 대한 신세계의 사업의지를 신뢰하며, 성공적인 추진을 통해 새로운 일자리 창출과 중부권 관광 사업을 선도할 랜트마크로 자리매김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