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교육

대전인문학 포럼 ‘인문학, 시대를 이끌다’ 시리즈

9월 26일~11월 28일, 다양한 주제 강단에 올려

작성일 : 2017-09-25 12:29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지역의 인문학 부흥을 선도해온 대전인문학포럼이 새 학기를 맞아 ‘인문학, 시대를 이끌다’를 주제로 강연을 시작한다.

 

대전인문학포럼은 9월 26일(화) 오후 2시, 인문대학 문원강당에서 김지영 인문성악가를 초청해 ‘가을, 샹송과 음유시인’을 주제로 제138회 대전인문학포럼을 개최한다.

 

격주로 매주 화요일 오후 2시 개최되는 대전인문포럼은 이철하(영화감독) ‘영화 제작과 영화감독이 되는 과정(139회, 10.17), 송찬호(시인), ‘자연 너머, 미래의 시 이야기’(140회, 10.31), 이광표(기자) ‘근대 유산과 일상의 기억-대흥동 뾰족집과 성싱담 빵집의 간극’(141회. 11.14), 권진순(한복디자이너) ‘백제문양과 한류패션 : 백제문화의 글로벌화’(142회, 11.28) 등 다양한 주제를 다룬다.

 

한편, 대전인문학포럼은 인문학에 대한 관심이 거의 없었던 지난 2005년 ‘인문학 부활’을 기치로 걸고 시작됐다. 매년 학기 중 격주(화요일)로 강연이 이어져왔으며, 130여회가 진행되는 동안 철학자, 역사학자, 인문학자, 과학자, 대중문화인 등이 강단에 오른 대표적인 인문 강좌로 자리 잡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