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HOME > 뉴스

대전시, 국정 동조화 위한 ‘국정과제 실천계획’ 수립

- 국정과제 실천사업 100건, 신규 및 역점사업 60건 발굴 -

작성일 : 2017-10-27 10:51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 정책자문단·간부공무원 합동워크숍 개최, 160개 사업 추진 방향 자문 -

 

대전광역시(시장 권선택)는 문재인 정부의 100대 국정과제 동조화 방안 마련을 위해 국정과제 실천사업 100건, 신규 및 역점사업 60건을 발굴하고, 총 160개 사업의 추진 방향 자문을 위한 ‘정책자문단 및 간부공무원 합동워크숍’을 27일 개최했다고 밝혔다.

 

 시는 문재인 정부‘국정운영 5개년 계획’발표(7.19.) 이후 정책자문단 및 관계 전문가 의견 수렴을 거쳐 국정과제 실천사업을 발굴했으며, 내년도 예산 편성과 관련 신규 및 역점사업을 추가 발굴했다.

 

 정책자문단과 시 간부공무원 합동으로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된 이번 워크숍에서는 ▲ 정부 100대 국정과제와 대전시정의 연계방안 ▲ 국정과제 동조화를 위한‘18년 신규 및 역점사업 우선순위와 추진방향 ▲ 민선 6기 알찬 마무리 방안 등이 논의되었다.

 

 특히 정책자문단 9개 분과위원회별 토의에서는 공사·공단 및 출연기관장, 특별보좌관, 간부공무원이 참석한 가운데 ‘국정과제 실천계획’ 160개 사업의 우선순위 및 추진방향에 대하여 열띤 경청과 소통의 장이 열렸다.

 

 분과별 토의 후에는 전체 9개 분과가 모여 각 분과위원장이 분과별 토의 결과를 발표했으며, 대전시 간부공무원들은 자문단의 자문에 집중하는 모습을 보였다.

 

 워크숍에 참석한 권선택 시장은 “정책자문단의 정성어린 조언과 자문에 대해 감사드린다”며“민선6기 임기가 끝날 때까지 변함없이 책임 있는 조언과 질책을 해달라”고 당부했다.

 

 더불어, 분과별 토의결과 발표를 경청하고 “이번 합동워크숍에서 제안된 내용 중 내년 사업에 반영 할 수 있는 아이디어나 제안은 적극 반영하여 새정부의 정책방향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정책자문단 워크숍은 매년 하반기 이듬해 예산편성 방향 및 주요 업무에 대해 논의하고자 개최했으나, 올해에는 촛불민심으로 탄생한 새정부의‘국정운영 5개년계획’에 대한 연계 실천방안을 찾기 위한 기회로 마련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