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행정

대전시, 장애인복지수준 전국 1위

-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국회, 시·도 복지수준 공동 조사 발표, 7년 연속 우수 -

작성일 : 2017-11-21 17:02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대전광역시는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과 국회, 시·도 의원이 공동으로 실시한 17개 시·도  지역별 2017년도 장애인복지수준 비교조사에서 전국 1위를(7년 연속 우수) 차지했다고 밝혔다.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은 11월 21일 11시에 국회 정론관에서 김순례 국회의원, 장애인단체총연맹(이병돈 공동대표), 서울시 의회  의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시·도별 장애인복지수준 비교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발표 결과에 따르면 대전시는 장애인복지행정, 이동편의, 문화여가 등 5개 영역에서 61.81점을 받아 전국 평균 48.91점을 크게 앞섰다.

 

 특히 지자체 우수사업 중 전국 최초로 운영하는 소아중증장애인의 조기 사회복귀를 위한 치료와 교육을 병행하는 소아낮병동 사업과 휠체어 충전을 지원사업 등 장애인고용 일자리 시책들이 좋은 평가를 평가를 받았다. 

 

 대전시 이미자 장애인복지과장은“전국에서 장애인복지수준이 높게 평가 된 것은 장애인 당사자 및 관련 단체 등과 지속적인 소통을 통해 함께 노력해온 결과”라며“장애인복지에 대한 책임 강화와 더 많은 관심을 갖고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과 국회는 장애인복지․인권수준을 향상을 위해 시․도별 복지수준을 조사하고 결과를 공론화해 지방정부간 정책경쟁 및 우수 시책을 파급시키고자 복지분야 5개 영역 39개 지표를 마련하고 지난 3월부터 10월까지 17개 시·도를 대상으로 장애인 복지수준을 조사한 바 있다.

 

정치/ 행정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