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교육

논산고용복지+센터 개소식 가져

 - 일자리, 복지, 서민금융 서비스를 한곳에서 해결! -

작성일 : 2017-11-23 17:50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대전고용노동청과 논산시는 지난 달 10.16. 문을 연 논산고용복지+센터(충남 논산시 시민로 210번길)가 11.23(목) 개소식을 개최하고 본격적인 서비스를 개시한다고 밝혔다.

 

 고용복지+센터는 국민들이 한 곳만 방문하면 다양한 고용․복지 서비스를 편리하게 받을 수 있도록 여러 서비스 기관이 한 공간에서 서비스를 제공하는 협업 모델로,

 

 수요자 중심의 서비스 구현을 위해 중앙-지방간 칸막이를 없애고 중앙과 지방, 공공과 민간 간 협업을 일궈낸 대표적인 모범 사례로 주목받고 있다.

 

 논산고용복지+센터에는 기존의 논산고용센터를 비롯하여 논산시의 일자리지원센터 및 복지서비스 상담, 여성가족부 여성새로일하기센터, 금융위원회 서민금융 등 4개 기관이 참여하였으며,
 

 

 대상별로 보다 전문화된 고용서비스 뿐만 아니라 복합적인 어려움을 가진 주민들이 좀 더 편리하게 고용-복지 연계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되었다.

 

 이날 열린 개소식에는 오복수 대전고용노동청장, 황명선 논산시장, 김형도 논산시의회의장, 이배섭 한국폴리텍대학바이오캠퍼스학장 등이 참석하여 논산고용복지+센터의 본격적인 출발을 축하했다.
 

 

 오복수 대전고용노동청장은 인사말에서 “지역주민들을 위한 논산고용복지+센터 개소식을 개최하게 된 것을 매우 뜻깊게 생각하며, 논산고용복지+센터가 있기까지 장소 제공 등 많은 도움을 준 논산시에 고마움을 전한다”면서
    “기관 간 긴밀한 협업을 통해 한명의 구직자라도 더 취업할 수 있고, 주민 한 사람 한 사람에게 보다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황명선 논산시장은 “논산고용복지+센터 개소를 논산 시민을 대표하여 진심으로 환영하며, 논산고용복지+센터의 활성화에 적극적인 지원과 협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