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교육

K-water, SK하이닉스 산업용수 공급 책임진다!

 - K-water, SK하이닉스 10만㎥/일 규모 용수공급시설 위·수탁 협약 체결 

작성일 : 2017-11-30 16:06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K-water(사장 이학수)는 30(목) 10시, K-water 본사(대전광역시)에서 SK하이닉스와 “SK하이닉스 남한강계통 취·정수시설 위·수탁 사업 기본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K-water는 2018년부터 20년간 SK하이닉스 자체용수공급시설*의 운영·관리를 맡는다.
   

 그동안 SK하이닉스(이천공장)는  K-water의 충주댐계통 Ⅰ단계 광역상수도(20천㎥/일)와 자체 용수공급시설(102천㎥/일)을 통해 산업용수와 식수를 사용했다. 

 

 그러나, 반도체 생산량 증가로 신규 용수수요가 발생해 2020년부터 K-water의 충주댐계통 Ⅱ단계 공업용수도(광역상수도)를 통해 부족한 물을 추가로 공급(112천㎥/일)받을 계획이다. 

 

 K-water와 SK하이닉스는 공급물량이 대폭 증가함에 따라, 현재의 이원화 된 이천공장의 용수공급체계를 물 전문기관인 K-water가 운영·관리하는 것이 더 효율적이라 판단해 이번 협약을 추진했다.

 

 초순수 산업용수 시장 발전을 위해 다년간 반도체 기업과 상생협력을 다져온 K-water는 대표적인 초순수 수요처인 SK하이닉스와의 협업을 통해 안정적인 물 공급은 물론, 향후 SK하이닉스의 순수·초순수 분야 진출도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초순수(初純水, ultrapure water)란 특수처리 공정을 거쳐 수중(水中) 오염 물질을 전부 제거한 상태를 의미. 반도체 제조공정 등에 광범위하게 사용한다.

 

 이학수 K-water사장은 “SK하이닉스가 반도체 제조에 집중할 수 있도록 보다 안정적으로 물을 공급하겠다.”며, “양 기관 상호협력을 통해 함께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 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