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HOME > 뉴스

대전시, 교통카드시스템 개선 운영 협약 체결

- ㈜하나은행, 버스운송사업조합과 기관별 업무범위 등 역할분담 -

작성일 : 2017-12-11 11:17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대전광역시는 2008년 구축되어 노후화된 기존 교통카드시스템을 개선하는 고도화 사업의 완벽한 추진을 위해 11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하나은행, 대전광역시버스운송사업조합과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의 주요내용은 교통카드시스템 개선을 위한 각 당사자별 역할과 의무, 업무의 범위 등을 명시했으며, 협약의 효력은 협약체결일로부터 5년간이다.

 

 협약식에는 각 기관을 대표해 이재관 시장 권한대행과 민인홍 ㈜하나은행 충청영업그룹 대표, 김광철 대전광역시버스운송사업조합 이사장이 참석했다.

 

 대전시 전영춘 버스정책과장은 “앞으로 ㈜하나은행, 버스운송사업조합과 긴밀한 협조를 통해 교통카드시스템 고도화 사업이 완벽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교통카드시스템 고도화 사업은 ▲ 교통카드 단말기 최신기종 교체 및 추가 설치 ▲ BMS(버스운행관리시스템) 구축 ▲ 버스내부 혼잡도 표출 ▲ 통신방식 개선 등으로, 사업비(약 70억 원)는 대전광역시 교통카드사업자인 ㈜하나은행(은행장 함영주)이 부담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