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교육

공주지역 일자리 안정자금 현장접수

고용노동부- 근로복지공단, '일자리 안정자금 찾아가는 현장접수처' 운영

작성일 : 2018-02-22 14:10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대전지방고용노동청(청장 오복수) 공주고용복지+센터는 근로복지공단 유성지사와 공동으로 2.21(수) 공주시 신관동 일대에서 30인 미만 사업장을 대상으로 「일자리 안정자금 현장접수」를 실시하였다.
 

 

이번 현장접수는 공주고용복지+센터, 근로복지공단 유성지사 등 관계자들이 편의점, 음식점 등 상가 밀집지역을 순회하면서 일자리 안정자금을 홍보하고, 일자리 안정자금 지원을 희망하는 사업주의 신청서를 현장에서 접수받아 처리하는 원스톱 서비스 방식으로 진행되었다.

 

 현재 정부는 일자리 안정자금을 받는 사업주에게 두루누리 지원사업을 통해 고용보험과 국민연금을 최대 90%까지 지원하고 건강보험료는 50%를 경감해 주고 있으며(붙임2), 일자리 안정자금 신청기업에게는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에서 최대 7천만원(2.5% 금리)의 일자리안정특별자금을 대출해 주는 등 추가혜택(붙임3)을 주고 있어 일자리 안정자금을 신청하는 것이 중소․영세 사업장에 더욱 유리하다.

 

 오복수 대전지방노동청장은 “사업주들이 안정자금을 적극 활용해서 최저임금을 꼭 준수해 주시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안정자금이 꼭 필요한 사업주가 편하게 신청하고 신속히 지원받을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현장접수 이외에도 일자리 안정자금을 원하는 사업주는 3대 공단(근로복지공단, 국민연금공단, 건강보험공단)과 읍면동사무소, 고용센터 등에서 신청서를 접수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