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HOME > 뉴스

K-water, 중소기업 근로자 지원 나서 

 - ‘K-water 임직원 급여 1% 나눔운동’ 으로 조성된 재원 활용해 중소기업 장기 재직자 위한 ‘내일채움공제사업’에 지원

작성일 : 2018-04-09 11:28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K-water(사장 이학수)는 중소기업 지원을 위해 ‘내일채움 어깨동무 프로젝트’ 대상 기업을 오는 20(금)까지 모집한다.

 

 ‘내일채움공제사업’은 이직률이 높은 중소기업 근로자의 장기 재직 촉진을 위한 사업으로, 근로자와 중소기업이 공동으로 5년간 일정 금액을 적립해 근로자가 5년 만기 재직할 경우, 적립금을 일시에 지급한다. 

 

 이를 통해 중소기업은 우수 인력의 장기 재직에 따른 기업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으며, 근로자는 5년 후 목돈을 마련할 수 있다. 

 

 K-water는 ‘내일채움공제사업’과 연계해 중소기업이 5년간 적립하는 금액 중 일부를 지원하는 ‘내일채움 어깨동무 프로젝트’를 운영한다. 

 

 지원대상은 K-water 협력기업 모임인 ‘K-water 수탁기업협의회’에 가입한 중소기업과 기술개발 수행업체 등 이다.

 

 K-water는 ‘임직원 급여 1% 나눔운동’을 통해 모금된 재원을 활용할 계획으로, 공공기관 사회적 가치 실현의 새로운 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참여 희망기업은 K-water 홈페이지(www.kwater.or.kr)에서 지원요건과 구비서류를 확인하거나, K-water 물산업플랫폼센터(042-629-2521)로 문의하면 된다. 

 

 김인수 K-water 물산업플랫폼센터장은 “중소기업의 우수 인재   확보와 경쟁력 강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이번 프로젝트에 많은  기업의 참여를 바란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