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HOME > 뉴스

연재해에 풍수해보험으로 대비하세요

보험료의 52.5~92%까지 보조, 피해규모 따라 보험가입금액의 최대 90%까지 지원

작성일 : 2018-05-14 11:10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대전 중구(이재승 구청장 권한대행)는 반복되는 예기치 않은 자연재해로부터 주민의 재산보호와 그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풍수해보험 지원 사업을 시행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풍수해보험이란 태풍, 호우, 강풍, 해일, 대설, 지진 등 자연재해로 발생하는 피해보상을 위해 정부에서 보험료의 52.5~92%까지 보조하는 정책보험으로 선진국형 재난관리 제도다. 

 

보험가입대상은 주택과 온실 등으로 일반인은 52.5~92%, 차상위 계층은 75~92%, 기초생활수급자는 86.2%~92%의 보험료를 국가와 지자체가 공동으로 보조한다.

 

가입기간은 기본 1년으로 주택소유자와 세입자도 가입이 가능하며, 가입 시에는 피해규모에 따라 보험가입금액의 최대 90%까지 보상받을 수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구 안전총괄과(042-606-7672)나 주민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구는 보험 가입률을 높이기 위해 동 주민센터 담당자와 수시로 업무연찬을 실시하고 거리홍보, 주민설명회 개최 등 홍보 강화로 보험가입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이재승 권한대행은 “우기가 시작되는 5월과 6월 이전에 내 소중한 재산을 지킬 수 있는 풍수해보험에 많은 참여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