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교육

충남대, ‘이인구 인재관’ 개관, 故 이인구 회장 1주기 추모사업 일환

계룡그룹 20억원 지원, 지역인재 양성 기여

작성일 : 2018-09-05 11:10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충남대는  4일 오전 11시, 오덕성 총장과 계룡건설 한승구 회장, 이승찬 사장, 윤종설 계룡장학재단 이사장 등 양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이인구 인재관 개관식’을 개최했다.

 

이인구 인재관은 그 동안 사법고시, 행정고시, 기술고시 등 국가고시 준비 학생들의 기숙사 역할을 해 온 ‘청룡관’의 시설 노후에 따른 현대화의 필요성에 따라 이번 리모델링을 통해 재탄생했다.

 

청룡관은 지난 1994년, 충남대 학생들의 등용의 꿈을 지원하기 위해 이인구 회장의 발전기금 희사로 건립됐다.

 

이번 리모델링 사업은 지난 3월 故 이인구 회장의 1주기를 맞아 충남대와 계룡그룹이 ‘지역인재 양성을 위한 산학협력’을 체결하며 계룡그룹이 20억원의 예산을 들여 리모델링을 진행했다. 

 

이인구 인재관은 이번 리모델링을 통해 총 54명을 수용할 수 있는 기혼자실, 1․2인실과 스터디룸 및 휴게실 등 최신 시설과 면학 분위기를 갖춘 최신 시설로 꾸며졌다.

 

지난 2017년 5월 타계한 故 유림(裕林) 이인구 명예회장(법학 61학번)은 청룡관 건립기금, 유림문고 도서기금, 법학전문대학원 장학기금, 발전기금 기부 등 나눔을 적극 실천했으며, 학생들을 위해 직접 특강을 펼치는 등 충남대와 후배들을 위해 아낌없는 사랑을 나눴다.

 

충남대 오덕성 총장은 “지역을 위해 일할 인재 양성과 충남대 후배들을 위해 많은 것을 되돌려주신 이인구 회장님의 큰 뜻을 계승하겠다는 이승찬 사장과 계룡그룹의 공헌 덕분에 충남대는 이인구 인재관이라는 새로운 상징 하나를 얻게 되었다”며 “충남대는 훌륭한 인재들을 양성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계룡건설 이승찬 사장은 “선친이신 고 이인구 회장님의 모교 사랑과 인재양성이라는 뜻이 이인구 인재관 재창조 사업으로 이어졌다”며 “25년 전 청룡관으로 시작해 지금에 이른 이인구 인재관이 지역인재 양성의 최고의 요람 자리매김하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