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HOME > 뉴스

한국정보올림피아드 공모부문 초등․중등부 대상 석권

- 초등부 대상(대전원앙초6, 이상윤): 인공지능 총게임 -

작성일 : 2018-09-11 10:44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 중등부 대상(대전문정중1, 윤상준): 마이너리티 리포트 장갑 마우스 -

 

 대전교육정보원(원장 박헌수)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고 한국정보화진흥원이 주관하는 제35회 *한국정보올림피아드 공모부문 및 경시부문에서 최고의 성적과 최다 수상자를 배출하는 쾌거를 거두었다고 발표했다. 

 

 한국정보올림피아드는 IT영재들이 참가하여 실력을 겨루는 35년 역사의 국내 최고 권위있는 대회로서 청소년이 개발한 창의적 소프트웨어 작품을 심사하는 공모부문과 수학적 지식과 논리적 사고능력 및 프로그램 작성능력을 겨루는 경시부문으로 나뉜다.

 

 공모부문 전국대회는 지난 6월 29일~7월 12일, ‘더 나은 사회를 위한 SW아이디어’를 주제로 작품을 접수받아 서면심사, 대면심사를 거쳐 9월 7일 최종 심사를 발표했다. 

 

 그 결과 초등부 이상윤(대전원앙초 6학년, ‘인공지능 총게임’)과 중등부 윤상준(대전문정중 1학년, ‘마이너리티 리포트 장갑 마우스’)학생이 대상을 석권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상을 수상하게 되었다. 또한, 고등부 은상 1팀, 동상 2팀, 중등부 동상 3팀, 초등부 동상 1팀이 수상하는 전국 최고의 성적을 거두었다.

 

 경시부문은 지난 7월 21일(토) 서울 고려대학교에서 전국대회로 열렸으며, 대전은 초․중․고 26명이 참가하여 은상 9명(초4명, 중2명, 고3명), 동상 12명(초4명, 중5명, 고3명), 장려상 5명(중1명, 고4명) 수상으로 전 영역에서 전국 최우수 성적을 거두었다.

 

 대전교육정보원 박헌수 원장은 “한국정보올림피아드에서 대전 학생들이 이룬 성과는 대전교육이 4차 산업혁명시대를 대비하는 미래교육의 중심에서 창의적 문제해결 능력을 갖춘 IT인재 발굴․양성을 위해 부단히 노력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정보 분야에 능력과 가능성을 갖춘 인재를 발굴하고, 소프트웨어교육이 저변 확대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