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행정

중구, 자원봉사로 나눔 문화 실천

2018년 안전한 집 만들기·농촌일손돕기 등 공무원 722명 10,148시간 봉사활동

작성일 : 2019-01-28 10:14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대전 중구(구청장 박용갑)가 자원봉사 활성화와 봉사하는 직장분위기 조성을 위해 도입한 ‘공무원 자원봉사 이수제’가 지난해 큰 성과를 거뒀다.

 

구는 ‘공무원 자원봉사 이수제’시행 결과, 지난해 직원 722명이 참여해 봉사활동 총 10,148시간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중구 공무원들은 깨끗하고 안전한 집 만들기, 농촌 일손 돕기, 연탄 나눔, 환경정화 활동 등 다양한 분야에서 1인당 평균 14.1시간씩 활발한 자원봉사활동을 펼쳤다.

 

‘공무원 자원봉사 이수제’는 구민의 봉사자인 공무원이 솔선수범해 1인당 연간 10시간 이상의 봉사활동에 참여하며 나눔을 실천하기 위해 지난 2015년 도입된 시책이다.

 

중구는 도입 첫 해, 누적인원으로 963명이 참여해 3,298시간의 봉사활동을 펼치며 공무원 자원봉사활동의 기틀을 마련했고, 그 후에도 지속적인 봉사활동을 전개해왔다.

 

특히 지난해 9월엔 구민의 날 행사 대신 직원 100여명이 뿌리공원에서 폭우 피해 복구로 구슬땀을 흘리기도 했다. 또한 헌혈을 통한 자원봉사활동도 권장하며 혈액수급 안정화를 도모하고 헌혈문화를 확산하기 위한 국가시책에도 부응했다. 

 

올해는 세무직, 사회복지직, 건축직 등 다양한 공무원 직렬군에서 그동안 쌓아온 업무의 전문성을 살릴 수 있는 재능기부도 추진하며 구민의 행복지수를 더욱 높여나갈 계획이다. 

 

박용갑 청장은 “공무원 자원봉사 이수제가 성공적으로 안착된 만큼 앞으로도 자원봉사활동을 적극 권장해 다양한 분야에서 나눔과 보람의 자원봉사가 꽃 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정치/ 행정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