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HOME > 뉴스

대전시, 뉴딜사업 신속추진 위해 예산 ‘조기집행’

- 주민과 밀접한 생활SOC사업 관련 토지매입, 설계발주 우선 추진 -

작성일 : 2019-01-28 10:23 작성자 : 한경범 (ccsd7@daum.net)

  대전시는 지난 25일 5개 자치구와 함께 동반자적 협력체계를 갖추기 위해 가진 대전분권정책협의회에서, 신속한 뉴딜사업 추진을 위한 예산 조기집행에 뜻을 같이하기로 했다고 27일 밝혔다. 

 

 이에 따라 대전시는 올해 확보된 예산 378억 중 ▲ 부지매입(138억) ▲ 주민역량강화사업(14억) ▲ 설계용역(8억) 등 오는 6월까지 160억을 조기에 집행할 예정으로, 올해부터 뉴딜사업이 속도감 있게 추진되는 것을 지역주민들이 체감할 수 있을 전망이다.

 

 그동안 뉴딜사업은 공모 선정 이후 활성화계획 수립 및 타당성 평가 등 여러 행정절차를 거쳐야 사업이 추진될 수 있었는데, 이로 인해 사업지 내 지가 상승, 젠트리피케이션 발생 등 많은 문제점이 야기돼왔다.

 

 이런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이번 대전분권정책협의회는 활성화계획 수립전이라도 주민생활과 밀접한 생활SOC사업과 관련된 부지매입, 설계용역부터 예산을 조기에 투입해 이 같은 문제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는데 뜻을 모았다.

 

 이로 인해 향후 대전시 뉴딜사업이 신속히 추진될 수 있는 발판이 마련됐으며, 지가 상승, 젠트리피케이션 등의 문제 해결뿐만 아니라, 뉴딜사업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 등 도시재생사업에 다른 많은 긍정적인 변화가 예상된다.

 

 대전시 정무호 도시재생주택본부장은 “이번 조기집행으로 우리시 뉴딜사업이 가시적 성과를 나타낼 것으로 예상된다”며 “속도감 있게 활발히 추진되는 만큼, 시민들도 우리시 뉴딜사업의 성공을 위해 많은 관심을 가져주시면 좋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