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HOME > 뉴스

대전‘Post-BI 창업성장센터(가칭)’조성 본격화

- 민간주도형 기술 창업 성장 지원, 전민동 KT대덕2연구센터 입주 -

작성일 : 2019-02-25 11:05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대전시는 민선7기 핵심공약인 스타트업 2000개 육성을 위한 ‘5대 권역별 스타트업 타운 조성’전략의 일환으로 ‘Post-BI 창업성장센터(가칭)’ 조성을 본격 추진한다고 25일 밝혔다. 

 

 ‘Post-BI 창업성장센터’는 기존 보육센터와는 달리 엑셀러레이터 등 민간 투자사가 공동 입주해 창업보육, 전문가 컨설팅, 투자유치, 비즈니스 서비스 등 스타트업을 위한 종합 밀착서비스 제공으로 민간주도형 창업생태계를 조성한다는데 큰 의미가 있다.

 

 창업성장센터는 전민동 KT대덕2연구센터 연구3동에 조성되며, 기업 입주공간 24실, 코-워킹 공간, 회의실, 지원기관 사무실 등으로 꾸며지며, 기업 입주 공간은 기업 규모에 따라 162㎡, 108㎡, 54㎡로 조성된다.

 

 창업성장센터 입주기업은 대전 관내 29개 보육센터 졸업기업 등 기술력과 미래성장성을 갖춘 유망 스타트업으로 대전에 머무르며 강소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는 기업이다.

 

 또한, 창업기업과 공동 입주 할 민간 운영사는 엔젤투자재원, 창업팀 보육, 글로벌 진출 지원 역량을 갖춘 지역VC, 엑셀러레이터, 창업전문회사 등으로 창업기업과 밀착 서비스를 통해 기술역량, 업력, 성장단계 등 입주 연차별 차별화된 지원 전략으로 성장을 지원할 예정이다.

 

 창업성장센터 조성 사업은 3월 리모델링 공사를 시작해 상반기 개소를 목표로 추진하며, 3월 중 민간운영사를 공개모집하고 운영사가 선발, 추천하는 기업들이 입주하게 된다.

 

 대전시 유세종 일자리경제국장은“Post-BI 창업성장센터 조성을 통해 창업 성장 단계의 기업이 대전에 머무를 수 있는 기반을 확충하고 혁신성장을 위한 전문성을 강화해 더 많은 일자리 창출과 매출 증대를 이끌어 낼 것”이라며 “앞으로도, 우수인력이 창업에 적극 도전하는 혁신 창업도시 건설을 위해 다양한 창업지원정책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