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행정

한국수자원공사, 물 분야 협력 생태계 조성 나서

11월 26일, ‘제1회 협력 창업기업 교류의 날’ 행사 개최

작성일 : 2019-11-25 13:14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기업들 모여 물 분야 혁신 기술 교류 및 협업기회 발굴 기대


환경부 산하 한국수자원공사(사장 이학수)는 11월 26일 오후 2시, 서울시 서초구 엘타워에서 물 분야 협력적 생태계 조성과 기술  혁신 확산을 위해 창업기업 및 투자사 등과 함께 ‘제1회 협력 창업기업 교류의 날’ 행사를 개최한다.

 

 한국수자원공사의 ‘협력 창업기업’은 물 분야 혁신 기술에 바탕을 둔 신생 기업과 예비 창업 기업을 말한다. 지난해 1월부터 공모를 통해 현재까지 67개 기업이 선발되어 사업화를 목표로 육성과정에 있다.

 

 이번 행사에서는 67개 협력 창업기업 및 한국수자원공사의 사내 벤처팀이 함께 참석해 서로의 아이디어를 나누고 협업 기회를 발굴할 수 있도록 기업 간 교류가 이루어질 계획이다.

 

 또한, 창업기업들에게 투자사들과 은행을 대상으로 기술과 사업 전망을 설명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여 금융지원과 제품 홍보에 어려움을 겪는 부분에 대해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한편, 한국수자원공사는 이들 협력 창업기업에게 댐과 정수장 등 시설물을 제품 성능시험에 활용할 수 있도록 개방하고 있으며,  국내외 물 관련 전시회 참여와 기술 개발 및 제품 홍보에 대한 전문가 조언(멘토링)을 지원하고 있다.

 

 이 밖에도 한국수자원공사가 출자자로 참여하고 있는 투자펀드를 통해 투자 유치까지 연결될 수 있도록 지원하고, 향후 교류 행사를  정례화해 나갈 계획이다. 

 

 이학수 한국수자원공사 사장은 “우수한 기술을 보유했지만 사업화에 이르지 못한 기업 또는 혁신적 아이디어를 갖춘 예비 창업기업 등을 지속적으로 발굴, 육성하여 국내 물 산업 경쟁력 강화는 물론 일자리 창출로 이어지는 마중물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정치/ 행정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