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행정

대전시 등 4개 시․도, 충청권 광역철도망 구축 공동건의

- 대전시, 세종시, 충북, 충남 등 4개 시․도 메가시티 구축의 출발 - 

작성일 : 2020-12-14 10:41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충청권 광역철도망 건설이 드디어 추진동력을 얻어냈다. 대전시와 세종시, 충북, 충남은 14일 오전 대전 시청 대회의실에서‘충청권 광역철도망 구축을 위한 공동 건의문’에 서명했다.

 

 그간, 충청권 4개시·도는 충청권 광역철도 노선과 관련 기존 경부선 활용, 세종~조치원 신설, 청주시내 통과에 대해 시도별 입장차를 보여 왔다.

 

 그러나, 지난 11월 20일 광역생활경제권(메가시티)구축에 대해 필요성을 공감하고 큰 틀에서 협력하기로 하면서, 메가시티 구축을 위한 선제 사업인 충청권 광역철도망 구축 공동건의에 한 뜻을 모았다.
 

 공동건의의 주요 사항으로는 충청권 광역철도망을 ▲신탄진~조치원~오송~청주시내~오근장(청주공항) : 광역철도  ▲세종청사~조치원 : 일반철도(서울운행) ▲보령~공주~세종청사 : 일반철도 신설로 구축하고 제4차 국가철도망 계획에 반영해 줄 것을 건의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 이번 공동 건의문을 통해 수도권 집중완화와 지역 경쟁력 강화 등 국가 균형발전 및 충청권 광역생활권 구축의 시작점으로 충청권에서 한 목소리를 냈다는 점에서 큰 의의가 있다” 며, “충청권 광역철도망 구축은 중앙정부의 적극적인 지원이 필요한 사업으로 충청권 상생발전을 위해, 앞으로도 4개시·도가 지속적으로 협력하여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정치/ 행정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