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HOME > 뉴스

한국수자원공사 수문 데이터, 국가표준 된다

댐 수위, 강수량 등 수문 데이터 정확도와 신뢰도 공인받아 ‘국가참조표준 수문 데이터센터’로 지정

작성일 : 2020-01-09 11:14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공공 데이터 활용 확산과 연관 산업 성장에 기여 전망 


환경부 산하 한국수자원공사(사장 이학수)는 댐 수위와 강수량 등 수문 데이터 측정의 정확도와 신뢰도를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국가기술표준원에서 공인받아 ‘국가참조표준 수문 데이터센터’로 지정됐다.

 

 ‘국가참조표준’은 국가 기관이 데이터 정보의 정확도와 신뢰도를  과학적 기준으로 분석 및 평가하여 정부와 민간, 학계, 산업계 등 사회 전 분야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공인한 자료를 말한다.

 

 수문 데이터센터 지정에 따라 한국수자원공사는 전국의 다목적댐 등 39개 물관리 시설의 수위와 강수량 등 수문 정보를 국가기술표준원에 제공한다.

 

 국가참조표준으로 공인된 수문 데이터는 정부나 지자체의 물 관련 안전 대책 수립과 정책 개발 등에 활용되며, 민간 분야에서는 기술 및 상품 개발, 학계 연구 등에서 표준 자료로서 널리 사용될 전망이다.

 

 그동안 한국수자원공사는 측정기기의 기계적인 정확도를 유지하기 위한 정기적인 검교정은 물론, 수문 데이터 수집 과정에서의 오류를 방지하기 위해 인공위성으로 데이터를 실시간 송수신하는 등 신뢰도 향상에 노력해 왔다.

 

 이 같은 과정으로 생산된 데이터는 수량과 수질을 연계한 통합물관리 수행과 홍수, 가뭄, 수질오염 등 물 문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예방기술 개발 등 각종 물 관련 연구개발에 폭 넓게  활용되어 왔다.

 

 한국수자원공사는 이번 데이터센터 지정으로 물 환경 전문기관으로서의 기술력과 신뢰도를 대외적으로 인정받았으며, 공공 데이터 활용을 확산하여 연관 산업의 성장에도 기여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이준근 한국수자원공사 유역물관리본부장은 “대한민국 물 환경 전문기관으로서 정확한 물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데이터 생산 과정을 엄밀한 기준으로 관리하고 있다”며, “공공데이터 신뢰성을 더욱 높여 국가경쟁력 강화에 기여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뉴스 이전 기사

  • 이전 기사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