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HOME > 뉴스

대전광역시교육청, 국민권익위원회 부패방지 시책평가 1등급

작성일 : 2020-01-29 11:33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대전광역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은 국민권익위원회의 2019년 부패방지 시책평가 결과 1등급 우수기관으로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부패방지 시책평가는 국민권익위원회가 각급 공공기관(270개)이 자율적으로 추진하는 반부패활동과 성과를 평가해 청렴성을 높이려는 제도로 2002년부터 매년 실시해오고 있다.

 

 2019년에는 ‘나부터 작은 것부터’라는 청렴 실천 구호를 통해 일상업무 추진과정에서 청렴의 개념을 확대하고, 취약분야 관계자 교육 강화를 통한 부패인식개선, 자기 근처에서부터 바꾼다는 자근바꿈을 통한 조직문화개선, 학교생활기록부 사이버 특정감사를 통한 학사분야의 공정성 제고가 좋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학교생활기록부의 사이버 감사의 경우, 2년 연속 실시를 통한 입시제도의 공정성이 확보될 수 있도록 지원하였고, 찾아가는 청렴컨설팅을 통한 학교 현장의 반부패·청렴 추진상황 점검과 현장의 의견수렴을 통해 개선방안을 모색하였다.

 

 대전교육청 류춘열 감사관은 “우리 교육청은 우수한 부패방지시책평가 결과를 바탕으로 다소 미흡 수준의 청렴도를 제고할 수 있도록 선택과 집중을 통해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적극적인 개선방안을 마련하고, 부패방지시책을 지속 추진하여 청렴도 향상에도 좋은 성과를 얻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