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HOME > 뉴스 > 핫이슈

곧은 소리 14

예수님의 말씀이 하나님의 말씀이다

작성일 : 2020-11-13 17:48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예수께서 대답하여 가라사대 “ 내 교훈은 내 것이 아니요 나를 보내신 이의 것이니라. ” (요한복음 7장 16절)  구약에서 하나님은 종을 통해서 말씀을 전하시고 때로는 꿈을 통해서 또는 천사들이 역사하여 하나님의 뜻을 전했습니다.

 

그러한 일을 하신 하나님께서 하나님의 크신 뜻을 이루고자 이제는 아들을 통해서 직접 당신의 마음을 전하신 것이 바로 예수님의 십자가 사건입니다.

 

하나님은 포도원이라는 천국을 만들고 실과를 받으려고 농부들에게 종들을 보냈습니다.

그들이 종들을 때리고 잡아 죽이고 돌팔매 질하기에 또다시 다른 종들을 보내도 똑같이 합니다.

하나님은 작정하십니다. 마지막으로 아들을 보내시면서 내 아들은 공경하리라 했지만 농부들이 아들을 보고 이는 상속자니 자 죽이고 그의 유업을 차지하자 하면서 포도원 밖에 내어 쫓아 죽였다는 포도원의 비유의 말씀이 있습니다.

 

지금까지 하나님은 마땅히 실과를 얻으려고 수많은 종들을 보내어 실과를 얻으려했습니다.

 

포도원에서 나오는 실과가 무엇입니까? 바로 포도송이입니다. “ 내가 참 포도나무요 내 아버지는 그 농부라” (요한복음 15장 1절) 포도나무에서 먹을 만한 포도송이 그것이 바로 실과요 우리의 영혼의 참 양식인 예수님의 말씀인 것입니다.

 

구약에서는 하나님께서 많은 종들을 보내어 실과를 얻으려 했지만 이스라엘 백성들이 참선지자 하나님의 종들을 핍박하고 죽였기에 얻지 못했습니다.

 

그래서 하나님은 당신의 생명을 가진 아들 예수님을 통해서 생명의 실과, 먹을 만한 실과를 얻기를 원하셨기에 하나님의 작정하신 대로 예수님은 이 세상에 오셨습니다.

 

지금 예수님은 농부들인 유대인들에게 말합니다. 말씀을 보니까 내 교훈을 내 것이 아니요 나를 보내신 이의 것이니라. 예수님의 말씀 말씀들은 예수님의 교훈이 아니고 하나님의 교훈이다 라고 말씀하십니다.

 

성경 사복음의 예수님의 말씀은 하나님의 말씀입니다. 구약의 성령에 감동하여 전한 선지자의 하나님의 말씀은 인간의 마음을 통해서 나오기 때문에 흠과 티가 묻을 수가 있지만 아들의 말은 무엇하나 들어가지 아니한 순수한 하나님의 말씀이요 생명의 말씀인 것입니다.

 

그러면 우리가 하나님의 말씀을 들으려면 어떻게 해야 하겠습니까 바로 예수님의 말씀을 듣는 것이 진정한 하나님의 말씀을 듣는 것입니다.

 

“ 사람이 하나님의 뜻을 행하려 하면 이 교훈이 하나님께로서 왔는지 내가 스스로 말함인지 알리라. 스스로 말하는 자는 자기 영광만 구하되 보내신 이의 영광을 구하는 자는 참되니 그 속에 불의가 없느니라.” (요한복음 7장 17~18절)

우리가 하나님의 교훈인 하나님의 말씀을 알려면 어떻게 구분한다는 것입니까 스스로 말하는 자는 자기 영광을 구하고 보내신 이의 영광을 구하는 자가 참되다 하십니다.

 

예수님이 말씀하신 것처럼 스스로 말하는 자들은 사람의 교훈과 지식을  가지고 하나님의 말씀을 전하는 자들은 자기의 영광을 구한다는 것입니다.

 

즉 스스로 말함으로 많은 사람으로부터 영광을 받고 기쁨과 즐거움을 얻는 자들이 얼마나 많습니까. 예수님은 보내신 이의 영광을 구하는 자는 참되고 그 속에 불의가 없다 하십니다.

 

“ 내가 내 자의로 말한 것이 아니라 나를 보내신 아버지께서 나의 말할 것과 이를 것을 친히 명령하여 주셨으니 나는 그의 명령이 영생인줄 아노라”(요한복음 12장 49~50절)  예수님은 하나님의 영광을 구하셨습니다.

 

하나님의 마음에 기쁨과 공경과 즐거움을 드리는 것은 하나님의 명령인 영생의 말씀을 전하신 것이요 그 명령을 준행하셨기에 하나님께서 영광을 받으신 것입니다. 오늘 예수님의 말씀을 보니까 오직 예수님의 말씀만을 들어야 만이 하나님의 말씀을 듣는 것이고 예수님의 말씀만이 하나님의 영생의 말씀인 것입니다.

 

사람들이 만들어 놓은 수많은 이야기들은 스스로 말하는 자들이요 자기의 영광을 구하는 자들입니다. 우리를 구원하시고 우리에게 영원한 생명을 주시는 분은 예수님 한분이시고 그분의 말씀을 들어야 만이 하나님의 영생의 말씀을 제대로 들을 수가 있다는 것입니다.

 

하나님의 명령인 영생은 스스로 말하는 자들로 인하여 얻을 수가 없습니다.

 

아들 예수님의 말씀으로 만이 영원한 생명인 영생을 얻는 다는 것을 마음판에 새기는 신앙인들이 되어 하나님의 영광을 구하는 자들이 되어야 할 것입니다. 

 

매일 인터넷 영시예배 안내(23:50~00:10) 아프리카tv(검색창-예실선)  010-3573-7969

핫이슈 이전 기사

  • 이전 기사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