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행정

대전드림타운, 시민참여로 브랜드 네이밍 선정

- 오는 10일까지,‘대전드림타운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선호도 조사 실시 - 

작성일 : 2021-03-31 15:28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 청년ㆍ신혼부부 위한 대전형 행복주택, 시민 소통으로 주거안정도 높일 것 - 

 

대전시(시장 허태정)는 청년·신혼부부를 위한 드림타운의 브랜드 네이밍을 선정하기 위해 4월 1일부터 10일까지 온라인을 통해 시민 선호도 조사를 실시한다.

 

대전시는 민선7기 출범부터 `집 걱정 없이 일하고 아이를 키울 수 있는 청년ㆍ신혼부부를 위한 공공임대주택을 충분히 공급‘ 하기 위해 대전형 행복주택인 ‘대전드림타운 3천호 공급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드림타운은 청년, 신혼부부의 주거안정을 위해 공급하는 공공임대주택 또는 민간임대주택 사업을 통틀어 지칭하는 명칭으로,

 

 이번에 선정하는 브랜드 네이밍은 올해 6월에 착공되는 구암 드림타운 425호를 시작으로 공공건설 임대주택의 브랜드로 사용할 예정이다.

 대전시는 시민 참여 이벤트를 통해 대전드림타운의 사업 취지와 의미를 잘 표현할 수 있는 브랜드 네이밍을 선정하기로 했다.

 

 브랜드 네이밍 선호도 조사는 별도의 이벤트 홈페이지(대전드림타운 홈페이지 dj-dreamtown.or.kr)를 통해 진행되며, 선호도 조사 참여자는 6개의 후보작 청혼가, ➁다가온, ➂래몽, ➃다락집, ➄꿈꾸담, ➅온드림 중 1개를 선택가능하고, 대전시는 선호도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4월 중에 드림타운 브랜드 네이밍을 발표할 예정이다.

 
  이번 선호도 조사는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참여자에게는 추첨을 통해 노트북, 태블릿, 음료 상품권 등 다양한 경품을 나눠주는 이벤트도 진행된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청년들이 지역사회에 안정적으로 정착하기 위해서는 주거문제 해결이 선행되어야 한다” 며, ‘앞으로 청년의 꿈을 꾸게 하고 희망을 펼쳐 나가는 출발점이 대전드림타운이 될 수 있도록 차질없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정치/ 행정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