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행정

대전시, 9급 공무원 345명 선발한다 

- 19일 13개 시험장 7,324명 응시, OCR 채점방식 도입 수험생 편의 제공 -

작성일 : 2018-05-16 11:28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대전광역시는 2018년도 지방공무원 9급 공개경쟁임용 필기시험을 오는 19일 월평중학교 등 13개 시험장에서 시행한다고 16일 밝혔다.

 

올해 시험은 20개 직류 7,324명이 응시해 10시부터 100분간 5개 과목에 대한 필기시험이 치러진다.

 

 선발인원은 일반행정 132명 포함 총 345명으로, 평균 경쟁률은 21.2:1, 최고경쟁률은 4명 선발에 220명이 지원한 운전직으로 55.0:1을 기록했다.

 

 수험생은 19일 오전 9시20분까지 시험실에 입실해야 하며, 본인확인을 위한 신분증(주민등록증, 운전면허증, 유효한 여권, 장애인등록증 중 하나)과 응시표를 지참해야 한다. 시험은 지정된 시험장에서만 응시가 가능하다.

 

 특히, 올해부터는 OCR채점 방식을 도입해 수정테이프(수정액, 수정스티커 제외)로 답안 수정이 가능해 정해진 시간에 시험에 몰입할 수 있도록 응시자 수험생 편의가 제공된다.

 

 시험장소는 대전광역시 홈페이지 시험정보란에 공고된 필기시험 장소를 반드시 사전에 숙지하여야 하며, 응시표는 자치단체통합 인터넷원서 접수센터 홈페이지(http://local.gosi.go.kr)에서 출력하면 된다.

 

 시험시간 중에 휴대폰, 스마트 시계, 태블릿 PC 등 일체의 통신기기와 전자기기를 소지하면 부정행위자로 간주되므로 유의하여야 하고, 배탈, 수분 과다 섭취 등으로 시험시간에 퇴실 시 재 입실이 불가하므로 건강관리에도 신경 써야 한다.

 

 대전시 정해교 총무과장은 “시험관리관 682명을 편성해 빈틈없는 시험 관리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며 “올바른 인성과 실력을 갖춘 지역의 우수인재를 선발하기 위해 공정한 채용 절차를 최우선으로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필기시험 합격자는 6월 14일 대전시 홈페이지 시험정보를 통해 발표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