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행정

동구, 10년 만에 동부선 연결도로 완전 개통 

- 27일 소제동 일원 사업 현장에서 개통식 열어 -

작성일 : 2019-08-28 10:54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대전의 동과 서를 하나로 잇는 동부선 연결도로가 완전 개통됐다.

 

 대전 동구(구청장 황인호)는 27일 소제동 일원 사업 현장에서 지역 주민 130여 명이 모인 가운데 동부선 연결도로 2구간 개통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원도심 활성화와 지역 균형 발전을 선도할 동부선 연결도로 공사 완료 및 도로 개통을 주민들에게 알리고 지역 발전 기대감과 긍지를 높이고자 마련됐다.

 

  행사는 식전행사인 풍물놀이공연을 시작으로 내빈소개, 경과보고, 동구청장 기념사 및 참석 내빈 축사에 이어 테이프커팅을 끝으로 마무리됐다.

 

 동부선 연결도로는 전체 1205m를 1,2구간으로 나누어 1구간(453m)은 대전시에서 224억 원의 사업비를 들여 2011년 4월 준공됐다.

 

 2구간은 시비 330억 국비 93억, 구비 46억 원으로 총 469억을 투입해 우송대 서문에서 소제동 219-10번지까지 1차 공사(552m)가 지난해 5월 준공됐다.

 

금번에 준공되는 2구간 2차 공사는 계족로 삼거리까지 길이 200m로 동부선 연결도로가 완전 개통돼 대전의 동과 서를 하나로 연결해 교통 소통을 원활히 하고 원도심과 역세권 개발에 박차를 가할 것으로 기대된다.

 

 황인호 동구청장은 “동부선 연결도로는 십 여 년 동안 주민들의 열망이 담긴 숙원사업으로 오늘 그 역사적인 개통을 하게 돼 동구청장으로서 감회가 남다르다”면서 “이번 개통을 계기로 동구가 대전의 중추도시로 급성장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치/ 행정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