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교육

한밭대, “외부 전문가 의견 수렴”으로 대학혁신 앞장 선다

- 전문가 중심의 ‘대학미래위원회’ 구성하고 첫 회의

작성일 : 2019-08-27 10:38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국립 한밭대학교(총장 최병욱)는 26일(월) 오전 11시 대전 유성구 인터시티호텔에서 ‘제1회 대학미래위원회’를 개최하고 대학정책 개발을 위한 내·외부 전문가의 의견을 수렴했다고 밝혔다.
 

 

 이 위원회는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 자문을 통해 대학의 대내․외 환경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사회수요 맞춤형 교육서비스 제공방안 등을 모색하기 위해 만든 것으로 산·학·연, 언론계 및 교육계 분야에서 지식과 경험이 풍부한 외부 전문가 11명과 한밭대 주요 보직자 등 총 20명의 위원으로 구성되었으며, 정기(상·하반기)적으로 회의를 개최 할 계획이다

 


위원회 구성 후 처음 마련된 이 날 회의에는 다른코리아 김진한 대표, 엠비엔(주) 김세환 상무이사 등 외부 전문가를 비롯해 최병욱 총장, 보직교수 등 총 16명의 위원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는 “기업인의 시각에서 볼 때 대학이 느끼고 있는 위기감이 매우 절실해 보인다”며 사회수요를 반영한 인재양성과 우수한 인재들이 지역산업의 리더가 될 수 있도록 한밭대가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또한 “한밭대가 마련한 본 위원회에서 실질적인 토론이 이뤄지고, 대학과 기업이 함께 좋은 인재를 키워가면 좋겠다”는 바람도 이어졌다.

 

 최병욱 총장은 “본 위원회의 활성화를 위해서 상시적인 회의 뿐만 아니라 위원 간 맨투맨 의견수렴 기회도 확대해 나가겠다”며, 
 “단순한 융합교육이 아니라 미래 신산업을 주도하기 위한 융합교육을 통해 지역기업과 상생할 수 있는 방안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