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금산군, 농촌주거환경 개선사업 100억 투입 

지붕개량 350호 등 조기완료 박차

작성일 : 2017-02-15 11:48 작성자 : 한장완 (ccsd7@daum.net)

 농촌경관 이미지가 크게 개선된다.

 

금산군은 지붕개량 350호, 주택개량 120동, 빈집정비 88동, 슬레이트처리 293동, 고령자·장애인주택 주거환경개선, 주거급여 자가가구 집수리 99가구 등 총 100억원을 투입, 본격적인 농촌주거환경 개선사업에 착수했다.
 

 

지붕개량사업의 경우 금산군 특수시책으로 2007년부터 지금까지 총 100억원의 사업비를 들여 3,557호 지붕개량을 완료했다.

 

금년에도 10억원을 사업비로 주택 350호 지붕을 개량할 계획이며, 지원기준은 공사비의 60%, 최고 350만원 범위 내 지원한다.  

 

주택개량사업은 본인 소유 농촌지역 불량주택 개량 시 저리의 자금을 융자해주는 사업으로 주택규모는 150㎡이하로 건축해야 한다.

 

신축의 경우 소요비용 증빙자료 제출 시 건축소요비용(최대2억)이내, 소요비용 증빙자료 미제출시 감정평가금액 이내의 대출가능한도(증축, 리모델링의 경우 최대 1억)로 융자된다.

 

상환기간은 1년 거치 19년 또는 3년 거치 17년 상환 중 선택이 가능하다. 금리는 고정금리의 경우 연리 2%이며, 변동금리는 대출시점에서 금융기관에서 고시하는 금리로 적용된다. 단, 주택의 전용면적 100㎡ 이하로 건축시만 취득세, 재산세 감면의 세제지원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빈집정비 사업은 1억7600만원 사업비로 88동 철거를 지원하고, 슬레이트 처리사업은 10억원의 사업비로 동당 336만원 범위내 지원 지붕개량사업, 주택개량사업, 빈집정비사업 등과 연계하여 추진한다.

 

또한 주거 약자 및 저소득층가구 주거환경개선을 위해 6억3200만원 사업비로 112가구 노후주택 개량으로 깨끗하고 편안한 보금자리를 제공한다.

 

군 관계자는 “지속적인 주거환경 개선을 통해 도시민이 찾아오는 농촌으로 만들고, 조기에 사업을 완료해 주민불편을 최소화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