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금산군, 교차로 안전성 높아진다

49억원 투입, 혼잡구간 회전교차로 4곳 설치

작성일 : 2017-04-06 13:34 작성자 : 한장완 (ccsd7@daum.net)

 

 

교통 혼잡지역이 차량흐름이 원활한 회전교차로 형식으로 바뀐다.

 

금산군은 교통사고 예방 및 교통체증 개선을 위해 금산읍 외곽도로 4곳에 회전교차를 설치키로 했다.

 

여기에는 총 49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되며 2017금산세계인삼엑스포 이전에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현재 공사 진척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금산읍 외곽순환도로의 경우 향토관 앞 양전삼거리를 회전교차로로 바꾼다.

 

이곳은 총 8억원의 사업비가 들어가고, 오는 5월말까지 공사를 마치게 된다. 

 

금산읍 외곽순환도로는 문제점으로 지적됐던 쓰레기 매립지의 처리비 30억원이 확보됨에 따라 되면 인삼엑스포 이전에 공사완공이 가능해졌다.

 

이 금산읍 외곽순환도로와 맞닿아 연결되는 금성면의 국지도 68호 구간(이슬공원 방면)에도 예산 30억원이 확보돼 회전교차로가 설치된다. 

 

금산인삼약초시장 및 인삼축제장 및 인삼엑스포장과 연결되는 진입교차로 두 곳 역시 회전교차로가 만들어 진다.

 

인삼약초시장의 관문인 중도오거리에는 6억원이 투입돼 인삼약초시장의 접근성을 높이게 된다. 시뮬레이션 분석결과 현재 신호등 평면 교차로에서 회전로타리로 변경 시 평일 및 장날의 소통 수준이 매우 양호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인삼엑스포 진입 교차구간도 5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회전교차로를 신설한다. 인삼엑스포 및 인삼축제의 원활한 교통흐름을 기대할 수 있게 됐다.

 

군 관계자는 “회전교차로는 신호등이 필요 없고 급제동 및 급발진으로 인한 이산화탄소 배출량도 줄일 수 있는 효율적인 교통시스템”라며 “교차로내 원형공간의 녹지공간 조성을 통해 건강한 지역이미지가 드러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