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행정

공한지가 생활녹색공간으로 변신

생활녹지 부족한 원도심에 힐링과 여가가 가능한 주민 소통공간 제공 

작성일 : 2017-12-11 11:15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생활녹지가 적은 주택가에 그동안 공한지로 방치되었던 공간을 주민의 여가와 휴식공간으로 조성해 주민의 호평을 받고 있다. 


 대전 중구(구청장 박용갑)는 주민의 요청에 따라 부사동 전망대와 다목적회관 인근 2개소에 지난 3월부터 주민의견을 수렴 후 실시․설계를 마치고 준공했음을 11일 밝혔다. 


  부사동 427-14번지 일원 부사전망대 주변 공한지에는 ▲목재데크 마당 ▲산책로 ▲목재계단 ▲평의자 ▲조경수 식재로 도심 속 녹색공간을 조성하고, 부사동 582-2번지 뒤편 급경사지의 불량 경관지역은 진입로에 목재계단과 휀스를 설치해 주민의 생활 안전 환경을 정비했다. 


 박용갑 청장은“생활녹지가 절대적으로 부족한 원도심 지역 주민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반영해 힐링과 여가공간을 조성한 이 곳이 소통과 주민화합의 장으로 거듭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치/ 행정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