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행정

2020 빗물저금통 설치 지원사업 시민참여‘확산’

- 시민약속사업 일환, 유치원ㆍ주택 등 총 26개소 설치완료 -

작성일 : 2020-12-10 11:26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 연간목표 대비 86% 초과달성, 물재이용 인식개선 분석 -


 “빗물저금통 설치로 물 재이용을 촉진하고 수돗물도 절약할 수 있어 참 좋아요!”

 

 대전시의 민간에 대한 물재이용 지원시책이 시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으며 확산되고 있다. 

 

 대전시는 올해 물재이용 시설인 ‘빗물저금통 설치 지원사업’을 추진해 모두 26개소에 설치를 완료했다고 10일 밝혔다.

 

 올해 빗물저금통 지원 실적을 설치 대상별로 보면, 보조금 지원신청서가 접수된 54개소 가운데 유치원ㆍ어린이집 등 교육시설 6개소, 단독주택 17개소, 공동주택 2개소, 기타 1개소 등 모두 26개소가물재이용관리위원회 심의와 현지실사를 통해 선정 및 지원되었다.

 

 이 같은 추진실적은 빗물저금통 민간 설치지원 연간 목표인 14개소보다 12개소가 더 설치되어 86%나 초과달성한 수치다. 

 

 특히, 최근 빗물저금통 설치사업이 큰 호응을 얻는 이유는 ‘물순환도시 조성 시범사업’과 연계한 적극적인 홍보와 함께 시민들의 물재이용에 대한 인식개선과 참여가 작용한 것으로 분석된다.

 

 매년 실시되는 빗물저금통 설치 지원사업은 건축물이나 단독주택, 공동주택을 대상으로 집수 및 여과ㆍ저류ㆍ배수 등 빗물이용시설을 갖추고 텃밭ㆍ조경ㆍ청소용수로 재이용하는 친환경사업으로, 대전시는 연간 총 1억 원의 예산범위 내에서 심사ㆍ선정을 통해 설치비의 최대 90%까지 보조금을 지원한다.

 

 대전시 박정규 맑은물정책과장은 “빗물도 소중한 자원임을 인식하고 재이용하는 지혜가 필요하다”며 “시민약속사업인 빗물저금통 설치사업을 더욱 활성화시켜 물 절약과 빗물재이용 촉진을 생활화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시는 최근 2년간(2018~2019) 설치된 빗물저금통 40개소를 대상으로 지난 11월 하순부터 12월 18일까지 사후 관리활용실태 정기점검을 실시하고, 빗물저금통 청소관리요령 안내 및 빗물이용 활성화를 적극 유도하고 있다.

정치/ 행정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