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교육

한국도로공사 대전충남본부, 2세대 분리형 지문인식장치 출시

지문인증장치 연결 케이블 차량 내 매립 가능으로 고객 불편 해소

작성일 : 2021-04-14 11:34 작성자 : 김일태 (ccsd7@daum.net)

 ‣ 2021년 12월까지 감면단말기 구매시 한국도로공사 6만원 지원(5만대 한정)


 한국도로공사 대전충남본부(본부장 이의준)는 교통솔루션 전문기업 엠피온(주)(대표 이두화)과 함께 장애인 및 국가유공자를 위한 감면 하이패스 단말기용 2세대 분리형 지문인식장치를 출시하고, 금년도 12월말까지 단말기 구매 지원금을 지급한다고 밝혔다. 

 

감면 하이패스 단말기와 지문인식장치를 연결하는 케이블을 차량내에 매립한 경우, 이용자가 지문인식장치의 지문등록을 갱신하거나 고장난 지문인식장치를 수리할 때 매립된 케이블을 철거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이를 개선하기 위해 한국도로공사 대전충남본부와 엠피온(주)는 지문인식장치와 연결케이블이 분리되는 ‘케이블 분리형 지문인식장치’를 개발·출시하여, 간편한 설치 및 고장수리를 가능하게 했다.

 

감면 하이패스 단말기 중 기존 케이블 일체형은 85,000원, 분리형 단말기는 95,000원에 가격이 책정되어 있으나, 한국도로공사에서 2021년 12월까지 총 5만대에 한하여 대당 6만원에 지원금을 제공하기로 하여 일체형과 분리형 각각 25,000원과 35,000원에 구매가능하다. 

 

 한국도로공사 대전충남본부 관계자는 하이패스 이용은 온실가스와 대기오염을 줄여 환경문제 해결에 큰 도움이 되므로, 앞으로도 하이패스를 이용하는 고객들의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하여 실효적이고 다각적인 노력을 하겠다고 밝혔다.